본문

뉴스 > TV·연예

드라마 두뇌공조 정용화 차태현, 다크 아우라 발산

국제뉴스 | 2023.01.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용화 차태현(사진=KBS2 '두뇌공조')정용화 차태현(사진=KBS2 '두뇌공조')

KBS2 월화드라마 '두뇌공조'(극본 박경선, 연출 이진서 구성준)는 서로 못 죽여 안달 난 두 남자가 희귀 뇌질환에 얽힌 범죄 사건을 해결하는, 본격 뇌과학 코믹 수사극이다.


지난 2일 방송된 1회는 시청률 5.2%(이하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분당 최고 시청률은 6%를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두뇌공조' 1회에서 세계적으로 유명한 뇌신경과학자 신하루(정용화)는 뇌 기증서를 위조한 후 집도에 나섰고, 신하루로 인해 머리를 깎이게 된 금명세(차태현)는 억울함에 기자에게 이를 취중 고백했다가 신하루가 뇌 연구소에서 쫓겨나는 결정적인 계기를 제공했다.


두 사람이 악연으로 얽힌 가운데 신하루가 금명세 앞에 나타나 신경과학팀 자문 위원으로 합류했다고 알리는, 아찔한 대치가 이어져 긴장감을 높였다.

2회 방송을 앞두고 정용화가 다크한 아우라를 풍기며 브리핑에 나서고, 차태현이 멀리서 그 장면을 쳐다보는 장면이 공개돼 기대감을 높인다. 극 중 신하루(정용화)가 기자들에 둘러싸인 채 득의만만한 미소를 짓고 있는 장면. 올블랙으로 맞춰 입고 다크미를 분출하며 등장한 신하루가 자신감 있으면서도 신중한 표정으로 기자들의 인터뷰에 응하는 사이, 얼굴에 왠지 모를 상처가 가득한 금명세는 멀리서 신하루를 바라보며 찜찜한 눈빛을 보낸다.

그런가 하면 정용화와 차태현은 매회 열과 성을 다하는 연기 투혼으로 현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두 배우는 '다크 아우라 발산 브리핑 현장' 촬영에서 역시 각자의 위치에서 캐릭터의 감정을 눈빛과 말투 등에 오롯이 담아냈다. 차태현은 신하루에 대해 깊게 고민하는 금명세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했고, 정용화도 여러 사람에게 둘러싸인 상황에서도 침착함과 이성을 잃지 않는 신하루를 담아내며 일사천리로 촬영을 이끌었다는 후문.

제작진은 "정용화와 차태현의 열연이 돋보인 이 장면은 금명세가 신하루라는 인물에 대해 다시금 곱씹어 보는 장면이자 뇌과학자 신하루의 냉철한 면모가 돋보이는 장면이기도 하다"며 "1회보다 더욱 재밌고, 충격적인 반전과 예측 불가한 서사가 펼쳐지게 될 '두뇌공조' 2회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두뇌공조' 2회는 3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3일 [목]

[출석부]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꼬북칩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