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불후의명곡 왕중왕전 2부, 포레스텔라 이을 우승자는?

국제뉴스 | 2023.01.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불후의명곡' 왕중왕전 2부 출연진 / KBS 제공

하나 남은 '왕중왕전' 트로피의 주인공은 누가 될까.


31일(토)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587회는 '2022 왕중왕전' 특집 2부로 꾸며진다. 지난주 정홍일, 환희, 몽니&오은철, 스테파니, 포레스텔라가 치열한 경합을 벌였고, EXO-K의 '마마(MAMA)'를 부른 포레스텔라가 최종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번 2부에서는 옥주현, 소란, 에일리, 서은광&김기태, 김재환 등 총 5팀의 아티스트들이 무대에 오른다. 이들은 한해를 마무리하며 팬과 시청자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가 담긴 곡에 진심을 담아 부를 예정이다.


송도에서 진행된 이번 '2022 왕중왕전'은 압도적인 무대 스케일과 다양한 연출 장치들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규모의 퍼포먼스 군단과 콰이어, 오케스트라, 콘셉트 무대 등이 올해 '불후의 명곡'의 마지막을 더욱 화려하게 수놓을 전망이다.


올해 마지막날 펼쳐지는 이번 '2022 왕중왕전' 2부에서는 대체할 수 없는 매력으로 점철된 무대들이 펼쳐지며 추운 겨울날을 뜨겁게 달군다. 토크 대기실에서는 '야자타임 덕담 왕중왕전'도 펼쳐지며 시청자들의 웃음도 책임진다.


무대에 오르는 가수들은 "다음 왕중왕전 때 저희에게 리벤지 신청하셔야 될 거 같다", "2022 왕중왕전 올킬!", "관객들과 페스티벌처럼 재미있는 시간 즐기도록 하겠다"라는 등 최고의 무대를 향한 다짐을 거침 없이 표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불후의 명곡'은 지난 24일 진행된 KBS 2022 연예대상에서 주요상을 싹쓸이하며 한 해 동안 쏟은 땀방울을 인정 받았다. '불후의 명곡'을 12년 동안 지켜온 터줏대감 MC 신동엽이 대상, 토크 대기실을 지키며 웃음을 책임졌던 MC 이찬원이 우수상, '불후의 명곡' 무대를 빛낸 잔나비(최정훈 김도형)가 인기상의 영예를 누렸다. 특히, '불후의 명곡'은 시청자가 뽑은 최고의 프로그램상을 수상, 시청자-관객들에게 매주 성실하게 최고의 무대를 선사하기 위해 쏟았던 노력이 큰 결실을 맺었다.


'불후의 명곡 - 2022 왕중왕전'은 지난 24일에 이어 오는 31일까지 2주에 걸쳐 펼쳐진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4일 [금]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빽다방 아이스 앗메리카노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