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신박한 정리2 이영자 애청자 집 상태에 충격

국제뉴스 | 2022.09.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신박한 정리2' 이영자 애청자 집 상태에 '충격'(사진=tvN)'신박한 정리2' 이영자 애청자 집 상태에 '충격'(사진=tvN)

'신박한 정리2: 절박한 정리' 이영자가 첫 방문한 애청자의 절박한 집 상태에 충격을 받았다.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2: 절박한 정리'(이하 '신박한 정리2')는 나만의 공간인 '집'의 물건을 정리하고 공간에 행복을 더하는 노하우를 함께 나누는 집구석 카운슬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시즌1을 담당했던 김유곤 CP가 연출을 맡았고 시즌2의 새로운 MC 이영자와 공간 크리에이터 이지영이 더 절박해진 집구석 카운슬링을 선보이고 있다.


그런 가운데 신박한 정리단이 3번째 의뢰인으로 '신박한 정리2'의 애청자 집을 첫 방문한다.


하지만 이영자는 애청자의 집 안에 첫 발을 들이자마자 "보물창고 같은 집"이라며 충격을 감추지 못했다고. 15년간 비우지 못하고 계속 쌓기만 했다는 사연답게 거실과 주방은 테트리스처럼 빈틈없이 쌓여 공간의 기능을 상실했고 신발장은 팬트리로 전락했으며 서랍 안에서 서랍장 아래 바닥까지 물건으로 꽉 채워져 이영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특히 라면 스프, 일회용품, 폐건전지 등 알뜰살뜰하게 모은 물품과 쌍둥이 아들의 추억이 깃든 물건 등 의뢰인의 집 상태는 한마디로 '알뜰함이 독이 된 주객전도'였다.


무엇보다 의뢰인은 "몸이 불편한 남편이 편히 머무를 수 있는 집이 됐으면 좋겠다"라는 바람을 전한 가운데 신박한 정리로 탄생될 14평의 기적에 벌써부터 관심이 모아진다.


'신박한 정리2' 제작진은 "신박한 정리단이 열혈 애청자이자 3번째 의뢰인을 위해 4가지 공약을 내세웠다"고 운을 뗀 뒤 "기발한 아이디어와 가구의 재배치만으로 가족, 남편, 아내, 쌍둥이에게 새로운 집을 선물한, 드라마틱한 공간의 변화를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7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6일 [화]

[출석부]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조지아 캔커피
[포인트 경품]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 페리카나 양념치킨 & 미니핫도그 & 2개음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