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돌싱포맨 배우 김병옥·김준배·이호철 악인 배틀...나이 아내 재혼 주목

국제뉴스 | 2022.09.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돌싱포맨' 배우 김병옥·김준배·이호철 '악인 배틀'...나이 아내 재혼 주목(사진=SBS)'돌싱포맨' 배우 김병옥·김준배·이호철 '악인 배틀'...나이 아내 재혼 주목(사진=SBS)

'돌싱포맨' 악역 전문 배우들이 '돌싱포맨'에서 입담을 뽐낸다.


27일 방송될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악역 전문 배우 김병옥, 김준배, 이호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돌싱포맨과 달콤 살벌한 케미를 선사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김병옥, 김준배, 이호철은 '악인 배틀'을 펼쳤다. 극 중에서 어떤 나쁜 짓(?)까지 해봤는지 이야기하던 세 사람은 팽팽한 승부욕을 보이며, 극 중에서 저지른 가장 나쁜 짓을 어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채는 기본, 납치, 밀항 등 쏟아지는 악행에 탁재훈은 "배우만 아니면 다들 무기징역 감이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으로 초토화 시켰다.


이어 악인 트리오는 외모와 180도 다른 반전 모습을 공개했다. '거절 못하는 성격 탓에 아내 몰래 보증, 대출을 받아 폭망(?)했다'는 김병옥은 "내가 살아있는 건 기적"이라며 폭탄 발언을 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8년째 결혼 생활 중이라는 김병옥은 아내에게 이혼당하지 않는 특급 비결 강의에 나서 돌싱포맨을 집중케 했다.


특히, 지난 5월 재혼에 성공한 김준배는 아내와 첫 만남부터 프러포즈까지 핑크빛 재혼 스토리를 공개해 돌싱포맨의 폭풍 질투를 받았다.


한편, 악역 트리오가 생애 첫 '멜로 연기'에도 도전해 관심을 모았다. 설렘 반, 긴장 반 멜로 연기를 선보이는 세 사람과 달리, 지켜보던 돌싱포맨은 처음 보는 광경(?)에 "진짜 무섭다. 저건 협박 아니야?"라며 경악과 동시에 폭소를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무시무시한 악인 트리오와 돌싱포맨의 반전 케미는 27일 화요일 밤 10시 10분 방송될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공개된다.


이하 배우 김준배 프로필


출생


1969. 7. 16.


신체


180cm, 78kg

7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8일 [목]

[출석부]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