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빅마우스 이종석, 배신자 응징 시작...구천교도소 긴장감

국제뉴스 | 2022.08.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빅마우스 /MBC 제공

이종석이 배신자 이유준 응징에 들어간다.


19일 방송될 MBC 금토드라마 '빅마우스'(크리에이터 장영철·정경순, 극본 김하람, 연출 오충환, 제작 에이스토리·스튜디오드래곤·에이맨프로젝트) 7회에서는 박창호(이종석 분)가 배신자들의 범람으로 또 다시 궁지에 몰린 가운데 이를 타계할 계획에 돌입한다.


진짜 '빅마우스'를 찾아야 하는 일과 더불어 배신자 한재호 처리, 사슬파로부터 목숨을 지키는 일까지 겹치고 겹쳐 더욱 험난한 앞날이 예상되고 있는 터.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싸늘하게 가라앉은 박창호의 분위기가 주변을 얼어붙게 만들고 있다. 저보다 먼저 사슬파에게 사로잡힌 한재호의 꼴을 보고도 배신자에게 베풀 온정도 동정심도 없다는 표정이 그의 심정을 대변하고 있는 것.


이어 사슬파 양회장과 박창호 사이에 흐르는 기류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슬파와 그들의 표적인 박창호가 익히 예측된 유혈 사태 대신 대화를 나누고 있는 현장이 이질적인 감정을 유발하고 있는 바. 가장된 평화 속 서로의 마음엔 또 다른 꿍꿍이가 숨겨져 있는 두 사람의 미묘한 표정이 불안함을 고조시킨다.


이렇듯 구천교도소의 판도는 다이내믹하게 뒤바뀌며 박창호를 옥죄고 있다.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적이고 돌아선 적과는 다시 한 편이 되기 힘든 난관들이 결코 그가 세운 계획대로 이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 과연 박창호는 지금과 같은 사태를 미리 예측했을지 아니면 이를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옥의 별장 구천 교도소에서 살아남기 위한 이종석의 사투는 19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빅마우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9월 28일 [수]

[출석부]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