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정인선, H&와 끈끈한 의리로 재계약…주지훈·정려원 한솥밥

더팩트 | 2022.08.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현 소속사와 재계약 "회사 설립부터 함께하고 있는 소중한 인연"?

배우 정인선이 현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더팩트 DB
배우 정인선이 현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더팩트 DB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배우 정인선이 H&엔터테인먼트와 아름다운 동행을 이어간다.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는 16일 "정인선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의 이번 재계약은 그동안 쌓은 두터운 신의와 유대감을 바탕으로 체결된 것으로 알려져 그와 H&엔터테인먼트가 또 한 번 보여줄 긍정적인 시너지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H&엔터테인먼트는 "회사 설립 때부터 지금까지 소중한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정인선과 함께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정인선은 탁월한 연기력과 풍부한 매력까지 갖춰 언제 어디서나 빛나는 배우다. 그가 안정적으로 연기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정인선은 매번 변신을 거듭하며 어떤 캐릭터도 자신의 것으로 완벽하게 만드는 연기 내공을 갖춘 배우다. 그는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모든 것이 서툴지만 언제나 최선을 다하는 싱글맘을,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서는 이상은 높지만 현실을 택하고 살아가는 동네 경찰로, 그리고 카카오TV '아직 낫 서른'에서는 성장해가는 청춘의 모습을 생동감 넘치게 그려내며 호응을 얻었다.


최근 종영한 SBS '너의 밤이 되어줄게'에서는 1인 2역 연기에 도전, 쌍둥이 자매 캐릭터를 섬세한 연기력으로 서로 다른 인물처럼 소화해내 안방극장에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렇듯 정인선은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다채롭게 채워나가면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또한 정인선은 예능에서도 다채로운 매력을 꽃피웠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사장님들의 마음을 헤아려 준 '공감 요정'으로 따뜻한 감동을, 냉철한 맛 평가는 물론 김성주와 찰떡같은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서당개 협회' 회원으로서 웃음을 선사했다.


이처럼 연기부터 예능까지 다방면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가 H& 엔터테인먼트의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바탕으로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재계약 소식을 연이어 전하며 소속 아티스트와 돈독함을 자랑하고 있는 H&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주지훈 정려원 인교진 소이현 윤박 천우희 곽동연 정수정 김혜은 류현경 손담비 등이 소속돼 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2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7일 [금]

[출석부]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왕뚜껑
[포인트 경품]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