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우영우 강기영, 재판 중 쓰러졌다 "다신 국수 못 먹을수도"

국제뉴스 | 2022.08.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강기영/ 우영우 캡쳐강기영/ 우영우 캡쳐

강기영이 또 쓰러졌다.


10일 방송된 ENA 수목극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우영우(박은빈 분)는 문화재 관람료 징수에 대한 부당 이득금 반환 청구 소송을 맡아 한바다 변호사들과 제주도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제주도에 도착한 한바다 변호사들은 점심을 먹기 위해 고기 국숫집으로 향했다. 정명석은 차로 이동하며 혼자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담당 사건 재판 중 정명석은 고통을 호소하며 쓰러졌다.배를 부여잡으며 고통스러워하는 정명석으로 인해 모두가 놀랐다.


한편 예고편에서 우영우는 "지금이 아니면 다시는 행복 국수를 못 먹을지도 몰라"라고 이야기해 정명석의 건강에 이상이 있음을 언급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2일 [일]

[출석부]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