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박수홍, 친형 횡령에도 침묵한 이유 "거짓 뒤섞여"

국제뉴스 | 2022.06.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수홍 형 가족 / 이진호 유튜브 캡쳐박수홍 형 가족 / 이진호 유튜브 캡쳐

방송인 박수홍이 친형과 법적 다툼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그동안 침묵했던 이유를 밝혔다.


29일 유튜브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에는 '박수홍이 침묵했던 이유 | 엄마 향한 눈물의 사모곡'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진호는 "저 뿐만 아니라 타 방송사와 기자들이 수차례 연락을 취했음에도 박수홍은 그간 관련 내용에 대한 취재에 응하지 않았다"며 그 이유가 가족들 때문이라고 했다.


박수홍은 경찰의 수사 발표가 나올 때까지 입장을 밝히지 않겠다고 전했다.


이진호는 "박수홍이 그렇게 억울한 일을 당하면서 까지 취재진의 취재에 응하지 않았던 걸까. 그 이유는 바로 어머니, 아버지를 비롯한 가족들을 지키고 싶었기 때문이다"며 "형을 제외한 가족들에게 누가 되는 것을 피하고 싶다는 박수홍 본인의 의지였다"고 전했다.


박수홍은 형과의 분쟁 후 아버지가 망치를 들고 자신의 집에 찾아왔지만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이진호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줄곧 형과의 분쟁에만 집중하겠다는 박수홍 본인의 의지다. 특히 박수홍은 이번 사안의 배후가 누구인지 밝혀달라고 주장하는 상황이다. 가족이 아니라면 알 수 없는 내용들까지 거짓과 뒤섞여서 터져 나왔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수홍은 30년 동안 100억원 가량의 출연료와 계약금을 떼였다며 친형 부부를 상대로 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진행 중이다.

7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0일 [수]

[출석부]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 경품]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