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나 혼자 산다 박세리, 클래스가 다른 리치언니의 빵지순례 (1)

국제뉴스 | 2022.06.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나 혼자 산다' 박세리 (사진=MBC)'나 혼자 산다' 박세리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박세리가 빵지순례(빵+성지 순례)로 '리치 언니'의 클래스를 증명한다.


24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이민지 강지희)에서는 박세리의 빵지순례가 방송된다.


박세리가 '성수동 투어' 하루 만에 동네를 완벽 접수하며 넘치는 존재감을 자랑,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재미를 예고한다. 그가 이사한 성수동은 카페거리와 힙스터의 핫플레이스가 모여 있는 곳으로, '리치 언니'의 스케일을 뽐내기에 안성맞춤이라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박세리는 무려 3차에 걸친 빵지순례를 보여줘 감탄을 자아낸다. 성수동으로 이사한 이유가 빵집 때문이 아닌지 의심될 만큼 싹쓸이 쇼핑에 나섰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하지만 핫플레이스인 만큼, 빠른 품절과도 맞서야 하는 상황, 그가 무사히 원하는 빵을 손에 쥘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특히 "여기부터 저기까지 다 주세요"라는 박세리의 주문은 드라마 속 재벌 주인공(?)을 연상하게 하며 폭소를 자아낸다. 맛 별로, 종류별로 궁금하면 일단 담고 보는 대쪽 같은 '큰손'의 빵지순례는 대리 만족과 웃음을 함께 전한다. 또 박세리가 빵을 담을 때마다 '먹남매' 전현무와 박나래, '소식좌' 코드 쿤스트가 어떤 극과 극 반응을 보일지 벌써부터 기대를 고조시킨다.


박세리는 빵지순례 후 침샘을 저격하는 먹방까지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플레이팅에서도 "아기자기 넣는 것보다 한 판에"라며 '큰손'을 뽐낸 가운데, 빵을 가르는데 초집중한 귀여운 모습까지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박세리가 목공에 도전한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극한다. 동네 접수에 나선 김에 수제 원목 도마 만들기에 도전한 것. '이왕이면 큰 거'를 선호하는 그는 결국 거대한 원목까지 손을 뻗친 가운데, 과연 완성된 도마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한편, 박세리의 빵지순례는 이날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7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3일 [토]

[출석부]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광동 옥수수수염차500ML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