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불후의 명곡 가수이적, 임영웅 작업 비하인드 공개

국제뉴스 | 2022.06.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불후의 명곡' 가수이적, 임영웅 작업 비하인드 공개(사진=KBS2)'불후의 명곡' 가수이적, 임영웅 작업 비하인드 공개(사진=KBS2)

'불후의 명곡' 가수이적이 임영웅과의 작업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18일(토)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560회는 '아티스트 이적 편' 2부로 꾸며진다. 1부에서 이적의 명곡을 재해석해 감동과 전율을 선사한 빅마마 이지영, 박재정&오반&피아노맨, 정세운&한해, 허각, 이승윤에 이어 2부에서는 정인, 정동하, 강승윤, 곽진언, 포르테 디 콰트로가 이적 앞에서 무대를 선보인다.

이날 이적은 '달팽이', '하늘을 달리다', 'Rain', '내 낡은 서랍 속의 바다' 등 명곡에 얽힌 에피소드와 최근 함께 작업한 임영웅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관객들의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이적은 "어머니가 임영웅의 엄청난 팬"이라고 밝힌 후 "어머니께서 '넌 영웅이에게 곡을 줘야 돼'라고 계속 말씀하셨는데, 조세호 씨 마음을 알겠더라"라고 토로했다. 이어 "곡을 달라고 안 하는데 제가 어떻게 줘요?"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다행스럽게도 이후 임영웅의 러브콜로 이적이 임영웅에게 '다시 만날 수 있을까'라는 곡을 주면서 어머니의 바람이 이루어졌다고. 이적은 "노래를 잘하는데 성실하기까지 하다"며 임영웅의 실력과 인성에 대해 칭찬을 쏟아내며 함께 작업한 소감을 공개했다.

이 가운데, 임영웅을 부러워하는 한 남자가 등장했다. 바로 '불후의 명곡' 최다 트로피 소유자인 정동하. 그는 "이적 선배님 곡을 받는 게 제 음악인생에 있어 버킷 리스트"라며 우승보다는 이적에게 곡을 받고 싶은 마음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음악적 자양분인 이적을 향한 정동하의 애틋한 마음에 이적이 어떤 답을 했을지는 오늘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560회 '아티스트 이적 편' 2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매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0분 KBS2TV에서 방송된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7일 [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