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미코 출신 서예진, 음주운전 만취상태 벌금 700만원

국제뉴스 | 2022.06.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예진 음주운전 / SBS 방송 캡쳐서예진 음주운전 / SBS 방송 캡쳐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서예진(25)씨가 음주운전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7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27단독 선민정 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약식기소된 서씨에게 지난달 26일 벌금 700만원의 약식명령을 내렸다.


씨는 지난 1월 28일 오전 0시 15분께 서울 강남구 양재천로에서 술에 취해 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 가로수를 두 차례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입건 당시 서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0.08% 이상) 수준이었다.


해당 사고 장면은 SBS 유튜브 채널 '비디오머그'를 통해 공개됐다. 영상 속 서예진은 경찰의 음주측정 요구에도 제대로 응하지 못하는 만취 상태 모습이었다. 그는 비틀거리며 경찰에 "XX 아프죠"라며 언성을 높이기도 했다.


서씨는 2018년 미스코리아 본선에 나가 선(善)에 입상했다.

4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7일 [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