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이승기, 결별설 심경 고백…"말 아꼈던 것 이해해주시길"

더팩트 | 2022.06.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공식 홈페이지에 장문의 글 게재, 솔직 심경 밝혀?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그동안 자신을 둘러싼 이슈에 관한 심경을 전했다. /더팩트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그동안 자신을 둘러싼 이슈에 관한 심경을 전했다. /더팩트DB

[더팩트|원세나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연인 이다인 관련 심경을 밝혔다.


이승기는 5일 공식 홈페이지에 장문의 글을 올려 열애설과 결별설을 비롯해 그동안 자신을 둘러싼 이슈와 관련한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승기는 팬들에게 "우리의 지난 1년이 서로가 참 많이 아프고 상처받고 소통도 부족했던 해였다고 생각해서 오랜 고민 끝에 말문을 연다"고 운을 떼며 "여러 소란 속에서도 말을 아낀 점은 첫째로, 감정적인 말들로 인해 생각하는 것들이 명확하게 전해지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런 일이 생길 경우 더 큰 오해와 상처밖에 남지 않는다는 생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두 번째로는 우리만의 소통과 이야기가 외부로 흘러나가 2차적인 소문으로 왜곡돼 더 많은 이들이 상처받을 것과 누군가에겐 또 다른 가십거리로 이용되는 것이 우려됐기에 일부 몇몇 분들의 입장 표명을 명확히 해달라는 의견에 말을 아꼈던 것 이해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만 지난해 열애설 이후 저는 어떠한 입장이나 신변의 변화가 없다"며 결별설을 간접적으로 부인했다. 그는 "그 부분에 대한 추가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고 그럴 필요성을 크게 느끼지 못했다. 이 부분 역시 서운한 점이 있었다면 미안하고, 여러분을 다독이고 싶고, 부디 저의 부족함을 탓하고 너그러이 이해해주시길 바란다"고 양해를 부탁했다.


앞서 이승기는 지난해 5월 배우 견미리의 딸 이다인과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그러나 불과 3개월 만인 8월 이다인이 소셜 미디어에 의미심장한 글귀를 올리며 한 차례 결별설에 휩싸였고 양측은 이와 관련해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았다.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편먹고 공치리', '집사부일체' 등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승기는 오는 8월 첫 방송 될 KBS2 새 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로 안방극장에 복귀할 예정이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4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9일 [화]

[출석부]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세븐일레븐 3천원권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 파리바게뜨 상품권(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