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Y2K 코지, 러브칩스와 전속계약 체결...20년 만에 韓 활동 시작

국제뉴스 | 2022.05.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Y2K 출신 코지 / (사진)=러브칩스인터네셔널 제공▲ Y2K 출신 코지 / (사진)=러브칩스인터네셔널 제공

(서울=국제뉴스) 이대웅 기자 = 한일합작 꽃미남 밴드 Y2K 멤버였던 코지가 한국 활동을 재개한다.


18일 국제 뮤직 매니지먼트사 러브칩스인터네셔널(LOVE CHIPS INTERNATIONAL Inc)은 "모던 록 밴드 Y2K 맴버였던 코지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약 20년 만에 한국 활동을 시작하는 코지가 싱어송라이터로 창작 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는 조력자이자 동반자로 함께할 것이다"고 밝혔다.


지난 1999년 꽃미남 록밴드 Y2K 멤버로 데뷔한 코지는 '헤어진 후에', '깊은 슬픔' 등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으며, 일본에서도 펑크 록 밴드 SWANKY DANK로 밴드 활동을 이어가며, 국내는 물론 일본에서도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코지는 Y2K로 활동 당시 꽃미남 외모와 비현실적인 비주얼로 신드롬 급의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으며, 현재까지도 Y2K의 음악이 많은 이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그의 컴백 소식에 음악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또한 코지는 솔로 활동을 통해 밴드와는 또 다른 세계관과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줄 예정이다.


코지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러브칩스인터네셔널은 국제 뮤직 매니지먼트사로 그 동안 Nothing's Carved In Stone, NAMBA69, GUMX, Dizzy Sunfist, HEY-SMITH 등 해외 인기 아티스트들과 손잡고 한국 진출 및 정식 앨범 발매 등을 진행해 왔으며, 내한 공연, 대형 페스티벌의 주최 및 초대 뿐만 아니라 국내의 재능있는 뮤지션의 음악을 세계로 널리 알리는데 일조하고 있다.


한편, 코지는 첫 솔로 프로젝트 'COZI'를 팬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작업을 진행 중이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30일 [목]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