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래퍼 던밀스 아내, 래퍼 불법촬영 폭로...정체는 누구?

국제뉴스 | 2022.05.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래퍼 던밀스의 아내가 특정 래퍼의 사생활을 폭로했다.


던밀스의 아내는 지난 10일 자신의 SNS를 통해 "디엠(SNS 메신저)으로 여자 만나고 다닌다는 것까지만 이야기하네? 그 뒤에 몰카(불법 촬영) 찍어서 사람들한테 공유했던 것들은 얘기 안 하네?"라며 "양심적으로 반성했으면 그런 말도 방송에서 못했을 텐데, 그런게 전혀 없었나보네? 그만하면 좋겠다. 점점 경찰서에 신고하고 싶어지니까"라고 래퍼 A 씨를 비난했다.


던밀스의 아내는 "친한 동생이 그렇게 찍힌 사진, 보낸 카톡 내용 다 가지고 있다. 신고하면 다른 사람들도 피해 볼까 봐 참았다는데, 모두가 보는 방송에서 그런 말을 한다는 건 전혀 그에 대한 죄책감이 없다는 거네"라며 "정준영이랑 다른 게 뭐지? 그 (친한) 동생 너무 힘들어서 극단적 시도까지 했었는데"라고 폭로했다.


이어 그는 과거 가수 정준영, 승리, 최종훈 등이 단체 카카오톡 대화방을 통해 불법촬영물을 공유했던 사건을 언급하면서 처벌 강도를 명시한 기사내용을 공유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그는 "이 메시지는 공유해도 된다고 허락받았다"며 한 누리꾼에게서 온 메시지도 함께 공개했다.


해당 누리꾼은 메시지를 통해 "고민하다 (메시지) 보낸다. 혹시 A 씨 아닌가요? 제 친구는 그 사람이랑 디엠으로 만났는데 주변인들한테 관계 동영상 공유 당하고, 충격으로 세상을 떠났다. 비슷한 사연에 심란해서 메시지 보낸다. 부디 (A 씨가)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제보했다.


던밀스의 아내는 이를 공유하며 "이 순간에도 (A 씨는) 멀쩡하게 할 일 하고 있는 거 같아 더 화가 난다. 부끄러운 마음도, 두려운 마음도, 미안한 마음도 없는 건가요?"라고 덧붙였다.


던밀스 아내는 11일에도 추가 게시글을 통해 "(증거) 아무것도 없는 것 아니다. 사진, 카톡 다 가지고 있고 피해자가 신고는 원하지 않는다"며 피해자가 신상이 드러날까 두려워한다고 전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7일 [금]

[출석부]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 비타500
[포인트 경품]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 베스킨라빈스 쿼터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