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설경구·정우성·문소리 등…고 강수연 마지막길 배웅하는 영화인들 [TF사진관]

더팩트 | 2022.05.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55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강수연의 발인이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문소리, 설경구, 강제규 감독, 정우성, 김아중, 예지원, 엄정화 등 영화인들이 고인의 마지막길을 배웅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55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강수연의 발인이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문소리, 설경구, 강제규 감독, 정우성, 김아중, 예지원, 엄정화 등 영화인들이 고인의 마지막길을 배웅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55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강수연의 발인이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배우 유지태, 임권택 감독이 고인의 마지막길을 배웅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55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강수연의 발인이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배우 유지태, 임권택 감독이 고인의 마지막길을 배웅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더팩트|이선화 기자] 55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강수연의 발인이 1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가운데 유족과 동료 배우들이 마지막 인사를 건네고 있다.


이날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는 고 강수연의 영결식과 발인식이 엄수됐다.

고 강수연 영결식이 끝나고 이어진 발인.
고 강수연 영결식이 끝나고 이어진 발인.

발인식에 참석한 배우 문소리, 설경구, 강제규 감독, 배우 정우성.
발인식에 참석한 배우 문소리, 설경구, 강제규 감독, 배우 정우성.


영결식 추도사를 맡은 배우 설경구는 "한 달 전 촬영이 끝나면 보자고 할 이야기가 많다고 했는데, 선배님의 추도사를 하고 있다. 너무 비현실적이고 지금 이 자리가 너무 잔인하다"면서 "너무 당당해서 외로우셨던 선배님. 아직 할 일이 많고 할 수 있는 해야 할 일이 많은데 너무 안타깝다"라고 언급했다.


배우 문소리도 "언니 잘 가요. 한국 영화에 대한 언니 마음 잊지 않을게요. 언니 가고도 목소리도 잊지 않을게요. 그리고 여기서는 같은 작품 못했지만, 이다음에 우리 만나면 같이 영화해요"라며 눈물을 흘렸다.

설경구.
설경구.

정우성.
정우성.


영결식 후 진행된 발인에서는 설경구와 정우성, 연상호 등 영화인들이 운구에 나서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이 외에도 문소리, 예지원, 김아중, 임권택 감독, 강제규 감독, 유지태, 정웅인, 이용녀 등이 자리를 지켰다.


고 강수연은 지난 5일 오후 압구정동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뇌출혈 진단을 받고 사흘째 의식불명 사태로 치료 받았지만 회복하지 못하고, 결국 7일 오후 3시에 세상을 떠났다.

문소리.
문소리.

예지원.
예지원.

김아중.
김아중.

오열하는 김아중-예지원.
오열하는 김아중-예지원.

엄정화.
엄정화.

김동호 강릉국제영화제 이사장과 임권택 감독.
김동호 강릉국제영화제 이사장과 임권택 감독.

유지태.
유지태.

정웅인.
정웅인.

이용녀.
이용녀.

심권호 전 레슬링 국가대표 선수.
심권호 전 레슬링 국가대표 선수.

고인의 마지막을 배웅하는 영화인들.
고인의 마지막을 배웅하는 영화인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2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8월 18일 [목]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