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골든차일드, 日 두 번째 싱글 쇼케이스 성료..."오리콘 1위 골드니스 덕분"

국제뉴스 | 2022.05.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보이그룹 골든차일드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골든차일드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국제뉴스) 이대웅 기자 = 보이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 이대열 Y 이장준 TAG 배승민 봉재현 김지범 김동현 홍주찬 최보민)가 일본 두 번째 싱글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열었다.


골든차일드는 지난달 30일과 지난 1일 일본 마이하마 앰피시어터에서 일본 두 번째 싱글 '라타-탓-탓(RATA-TAT-TAT)'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골든차일드는 지난 1월 발매된 일본 데뷔 싱글 '아 우!!(A WOO!!)'와 한국 다섯 번째 미니앨범 '예스.(YES.)'의 타이틀곡 '안아줄게(Burn It)' 일본어 버전 무대로 쇼케이스의 포문을 화려하게 열었다.


골든차일드는 일본 첫 대면 쇼케이스에 대한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너무 보고 싶었다. 오늘을 위해 열심히 준비했으니까 마음껏 즐겨주셨으면 좋겠고, 기대 많이 해달라"라며 행복한 컴백 소감을 밝혔다.


또 골든차일드는 '아 우!!'로 오리콘 차트 1위에 오른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골드니스(골든차일드 공식 팬클럽) 덕분에 훌륭한 선물을 받았으니 더욱 열심히 활동 하면서 여러분께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멤버들은 자신들의 근황을 소개한 후 양자택일 게임을 진행했다. 골든차일드는 재치 넘치는 입담과 끈끈한 팀워크를 선보이는 것은 물론, 뛰어난 일본어 실력으로 현지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쇼케이스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골든차일드는 "'라타-탓-탓'은 문을 두드리는 소리로, 끊임없이 도전하고 또 도전하고 문이 열릴 때까지 포기하지 않은 모습을 표현한 곡이다. 힘들거나 도전하다 지칠 때 이 노래를 들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일본 두 번째 싱글 '라타-탓-탓'을 직접 소개하기도 했다.


골든차일드는 신곡 소개에 이어 이번 쇼케이스에서 일본 두 번째 싱글 '라타-탓-탓'의 무대를 최초 공개해 시선을 고정시켰다. 골든차일드의 믿고 보는 파워풀한 퍼포먼스는 무대를 꽉 채우며 '완성형 아이돌'의 존재감을 완벽 입증했다.


한편, 현지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 속에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 골든차일드는 일본 두 번째 싱글 '라타-탓-탓'를 오는 11일 발매하고 본격적인 글로벌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2월 2일 [금]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