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동원아 여행가자 장민호·정동원, 좌충우돌 강원 영월여행

국제뉴스 | 2022.05.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장민호·정동원 / 장민호 인스타그램

'동원아 여행가자' 장민호와 정동원이 강원도 영월로 여행을 떠난다.


TV CHOSUN '동원아 여행 가자'(이하 '동행자')는 '미스터트롯'이 탄생시킨 최고의 파트너, 장민호와 정동원의 리얼 우정 여행기다.


화요일은 밤이 좋아' 속 코너로 얻은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정규 편성을 확정지었다.


정동원은 "이제 삼촌과 조카보다는 남자들의 여행을 할 때"라며 장민호와 보다 화끈한 '사나이 여행'을 펼치길 원했고, 이에 장민호는 "큰일났다. 동원이가 너무 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좌충우돌 산악 바이크를 마치고 산에서 내려온 순간, 갑자기 정동원에게 의문의 전화가 걸려오면서 현장을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전화 속 주인공은 "오늘도 잘생겼어?"라고 정동원을 향한 찐사랑을 드러내는가 하면, 심지어 정동원에게 돌직구 데이트 신청까지 건넸던 터. 이로 인해 정동원과 함께하던 장민호마저 당황해 말실수를 하는 해프닝이 벌어지면서, 과연 정동원에게 전화를 건 주인공은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장민호와 정동원은 장민호가 직접 '픽'한 영월 맛집으로 이동하기 위해 오픈카에 탑승했고, 벚꽃 잎이 흩날리는 강원도 도로를 내달리는 투샷으로 절로 감탄을 터지게 했다. 더욱이 오픈카 속 일일 DJ로 분한 정동원은 플레이하는 노래마다 장민호의 취향을 완벽히 저격하는 탁월한 선곡 실력으로 장민호를 만족스럽게 했다.


이때 장민호는 정동원에게 높은 난이도의 선곡 미션을 내놨고, 정동원은 의미심장한 웃음을 드리우며 노래를 플레이해 장민호를 빵 터지게 했다. 장민호와 정동원이 추억을 곱씹으며 펼친 '뜨거운 먹방' 모습은 어땠을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6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1월 27일 [일]

[출석부]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 이마트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