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종합] 트레이서 임시완, 복수의 칼 갈았다 "그놈이 가진 전부를 뺏어올 것"

국제뉴스 | 2022.01.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트레이서' (사진=MBC 제공)'트레이서' (사진=MBC 제공)

'트레이서' 임시완이 무언가를 꾸미고 있다.


15일 오후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 4회에서는황동주(임시완 분)이국세청 직원이 됐을 때자신을 도와줬던노선주(김국희 분)를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노선주에 황동주는 "그때 일 갚으셔라. 조만간 조세 3국에 자리 하나 날 것"이라며 조세3국장 장정일(전배수 분)이 자리를 내려놓을 것을 암시했다. 이에노선주는 "네가 장정일을 물로 본 모양인데, 네 국장처럼 멍청하게 나가떨어질 사람 아니다"라고 당황스러워했다.


그러자 황동주는 "국세청의 힘은 대부분 국세청으로부터 나온다. 제가 원하는 걸 갖기 위해선 이 조세국을 먼저 흔들어야 한다"며 "중앙 지청은 이 다섯 모두를 잃어야만 한다. 어떡하시겠냐. 올라오셔서 썩은 물까지 갈아엎으시냐, 아니면 그렇게 앉아계시면서 패잔병처럼 뒷짐지고 계시겠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돌아가시기 전날 우리 아버지가 찾아오셨다. 그때는 여론 재판이 이미 끝난 상황이었다. 시대의 양심처럼 굴다가 후원금까지 해 먹은 인간으로. 언론에 그걸 퍼트린 게 내가 다니는 회사라는 것도 모를 때였다"라고 이렇게까지 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진위가 뭐였든 간에 그냥 그 순간에는 창피하더라. 전 평생 아버지를 이해 못 했다. PQ라는 그 거대한 놈들이랑 싸우는 것도 이해가 안 됐고 그 피해를 내가 보는 것도 싫었다"며 "근데 누가 봐도 불안해 보이던 그 사람을 그날 전 왜 혼자 내버리고 왔는지. 아버지랑 밥이라도 먹었더라면. 아니 전화 한 통이라도 했더라면. 평생 전화기만 붙들고 살던 주제에 그 전화 한통 못 드렸다는 게 너무 치사하더라"고 말했다.


또 "그래서다. 그래서 이거 하나는 꼭 해야 한다. 이거 하나는 해야 나 같은 아들 둔 죄로 평생이 지옥이었을 그 사람 세상 어디에라도 살다 간 것 같죠"라고 담담하게 이었다.


한편 중앙지법국세정 직원 A씨가 오즈식품을 통해 1200억을 탈세했다는 기사가 보도됐다.이를 본 인태준(손현주 분)은 당혹을 금치 못했고 류용신(이창훈 분) PQ그룹 재무이사는 즉시"청장님 중요한 시험이 코앞인데 이렇게 큰 실수를 저지르시면, 재미 없어지려고 해요 저"라고 생각했다.

'트레이서' (사진=MBC 제공)'트레이서' (사진=MBC 제공)

이후 인태준을 찾아온황동주는 그에게 의문의 서류를 전달했다. 황동주는 인태준의차량이 아버지 황철민(박호산 분) 사망 사건과 연결돼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으나 내색하지 않았다.


황동주가 건넨 서류는 안성식(윤세웅 분)국장의 방에서 찾아낸 정보를 담고 있었다. 황동주는 서류 두 개를전달하며며 "청장님께 돈을 댄 두 개 업체에 대한 차명계좌 사본이다. 조만간 장 국장이 똑같은 서류의 원본을 가지고 올 것"이라며 "만약 두 개의 정보가 모두 넘어온다면 청장님께 충성을 다하겠다는 의미이지만, 그게 아니라면 언제든 공격할 빌미를 만들겠다는 뜻 아니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청장님 그 옆자리, 의욕만으로 앉기엔 비싼 자리라고 하지 않았냐. 그래서 제 가치를 직접 증명하는 것"이라며 "또 절 옆에 두시면 어떤 중앙지청을 갖게 될수 있는지도"라고 자신을 어필했다.

'트레이서' (사진=MBC 제공)'트레이서' (사진=MBC 제공)

실제로 장정일은 서류 하나를 숨기고서인태준과 만났고 인태준은 "네가 황동주한테 졌다"며 폭소했다. 그러면서 "빼돌린 혜민 그룹 관련 자료 내일 아침까지 가져다 놔, 두 다리 멀쩡하게 나오고 싶다면. 아니 네 마지막 충성심을 증명하려면 그 정돈 해야겠지"라고 엄포를 놨다.


이날조세3국과 5국의 새로운 국장도 확정됐다. 백승룡(박지일 분) 국세청장은 추천을 하나 해보겠다며 누군가를 소개했고 그가 소개하고자 한 인물은조세5국의 2과장인 오영(박용우 분)이었다.


이에황동주는 "저 사람을 이용해서 그놈이 가진 전부를 뺏어올 거다. 돈보다 힘보다 무서운 게 사람이라는 걸 꼭 알게해 줄 거다"라고 마음을 다져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늘날씨] 낮기온10도 포근 서울·충청 미세먼지 나...
황사, 미세먼지농도 나쁨 (국제뉴스DB)기상청은 월요일인 23일 서울 수도권을 비롯한 대전 충남도, 충북지...
[인터뷰] 옷소매 붉은 끝동 이준호...
이준호만의 정조 이산이 탄생한 이유배우 이준호가 MBC '옷소매 ...
간부 성희롱 이메일 폭로하며 퇴사...
전보인사 후 퇴사하면서 1년5개월 전 상급자의 성희롱 의혹을 폭...
"전혀 모른다"던 박영수…정영학 ...
김만배, 화천대유 초기자금 5억·딸 50억 언급대장동 개발 의혹...
피부 탄력은 높이고 노화는 늦추는...
겨울을 맞아 칼바람과 급격한 실내외 온도차로 자극받은 피부는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