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신사와 아가씨 이세희, 이종원에 극대노 "왜 엄마 죽었다고 거짓말했냐"

국제뉴스 | 2022.01.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신사와 아가씨' (사진=방송화면)'신사와 아가씨' (사진=방송화면)

'신사와 아가씨' 이세희가 친모가 살아있다는 사실을 숨긴이종원에게 극대노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33회에서는 박단단(이세희 분)이 박수철(이종원 분)에게 화를 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박단단은 박수철에게 "나 낳아준 친엄마 살아있다며. 근데 왜 죽었다고 거짓말했냐"고따졌다.


또 박단단은 "나 예전 옆집 아줌마 만났다. 그 아줌마가 그랬다. 나 다섯 살 때 우리 엄마가 찾아왔었다고"라며 "그 아줌마가 우리 엄마 봤대. 새엄마랑 바람피워서 우리 엄마랑 헤어져놓고 어떻게 나까지 우리 엄마랑 못 만나게 하냐"고 원망을 쏟아냈다.


그러면서 "우리 엄마 살았는지 죽었는지 그것만 말해달라. 우리 엄마 살아있는 거 맞냐"고 눈물을 보였다.


이에 박수철은 "그 아줌마가 잘못 알고 있는 것"이라며 "네 엄마 죽은 사람이다. 죽었다고 생각해"라고 대답했다. 그러자 박단단은 "어떻게 살아있는 엄마를 죽었다고 생각하냐. 어떻게 엄마랑 나를 이렇게 갈라놓을 수 있냐. 우리 엄마가 그렇게 밉냐"고분개했다.


그런 박단단에 박수철은 "그래. 밉다.그러니까 죽었다고 생각해라. 아니. 그 여자 죽었다"고 받아쳤다.


분노한 박단단은 "아무리 날 낳아준 엄마가 미워도 그렇지 어떻게 살아있는 엄마를 죽었다고 하냐"며 "나 아빠 용서 못 한다. 나 죽을 때까지 아빠 안 볼 거다. 나 이제 아빠 딸 아니다"라고 절연을 선언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늘날씨] 월요일 오후 서울·대전 눈온다 제주도날...
고드름, 강추위, 겨울날씨 (국제뉴스DB)강추위, 눈스케치 날씨 (국제뉴스DB)기상청은 월요일인 17일 서울 -...
"잘 키운 손자 열 아들 안부럽다" ...
LG에너지솔루션 폴란드 공장(왼쪽)·SK하이닉스 이천캠퍼스(오른...
대법 "국정교과서 실린 동화 저작...
국정교과서에 실린 저작물의 저작권은 교육부가 아닌 원저작자에...
쉐보레, 큰 차로 승부수 띄웠다
쉐보레 초대형 SUV '타호'. /사진=한국GM[한스경제=김정우...
내부제보실천운동, 내부고발자 보...
한 시민단체에서 내부 고발자 보호를 위한 제도 개선 토론회와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17일 [월]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