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화보] 박희순 "여성 영화인들에게 힘을 주고 싶다"

국제뉴스 | 2021.11.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 하퍼스 바자사진제공: 하퍼스 바자

배우 박희순이 패션지 '하퍼스 바자'에서 레전드 급 아우라를 발산했다.

공개된 화보 속 박희순은 빨려 들어갈 듯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그는 손을 활용한 포즈를 자유자재로 선보여 독보적인 분위기도 연출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박희순은 섹시함이 돋보이는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는 빈티지한 레더 재킷, 실크 셔츠 등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하는가 하면, 깨진 거울 안을 바라보며 특유의 카리스마를 더하고 있다. 이처럼 박희순은 화보 장인으로서의 면모를 제대로 발휘해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는 후문이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박희순은 넷플릭스'마이 네임'에 대해"여성이 주인공인 작품을 좋아한다. '히치하이크'도 그런 마음으로 진행비만 받고 출연한 작품이다. 작게나마 여성 영화인들에게 힘을 실어주고 싶다"라고 배우로서 소신을 드러냈다.

한편, 박희순이 출연한 영화 '경관의 피'는 오는 2022년 1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7일 [화]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