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골때녀 오정연·박은영·신아영·윤태진·주시은 아나운서 FC아나콘다 합류

국제뉴스 | 2021.10.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골때녀' 오정연·박은영·신아영·윤태진·주시은 아나운서 'FC아나콘다' 합류(사진=SBS)'골때녀' 오정연·박은영·신아영·윤태진·주시은 아나운서 'FC아나콘다' 합류(사진=SBS)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의 신생팀 'FC 아나콘다'에 '연예계 대표 아나테이너' 오정연을 비롯해 박은영, 신아영, 윤태진, 주시은 아나운서가 합류한다.

지난주 멤버 공개로 큰 화제를 몰고 온 'FC 탑걸'과 'FC 원더우먼'에 이어 27일 방송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아나운서들이 모인 신생팀 'FC 아나콘다'의 면면이 공개되면서 인생 첫 데뷔전을 치른다.

'FC 아나콘다'는 특히 스포츠 중계 경험을 통해 쌓은 축구 이론은 물론 탄탄한 체력까지 겸비한 것으로 알려져 기존 여섯 팀에 대항할 막강한 팀이 될 것으로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첫 경기에서 'FC 아나콘다'는 윤태진과 주시은을 투톱으로 한 막강한 수비 장벽을 선보이면서 박은영과 신아영의 강력한 송곳 슛이 골문을 여러 차례 강타하며 숨은 실력을 발휘했다. 'FC 아나콘다' 아나운서들의 반전미 넘치는 축구 실력이 공개되면서 '골때녀' 시즌2 새로운 리그에 대한 기대감 또한 더욱 커진 상황.

이에 맞서는 'FC 탑걸' 역시 카리스마 주장 채리나와 '에너자이저' 바다를 필두로 공격적인 플레이를 선보였다. 또한 골키퍼 아유미의 화려한 선방으로 분위기 반전에 성공하며 양 팀 간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시즌2 시작을 알리는 데뷔전 첫 승 타이틀의 주인공은 '독사 군단' FC 아나콘다가 될지, 아니면 '걸그룹 레전드' FC 탑걸이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골 때리는 그녀들'은 27일 오후 9시 방송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모더나 1차 접종 후 15일 만에.."결혼 앞둔 내 딸 사...
30세 딸이 모더나 1차 백신 접종을 한 후 15일 만에 사망했다는 국민청원이 올라와 많은 누리꾼의 공감을 ...
여자축구 아시안컵 사상 첫 우승? ...
한국 여민지가 30일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여자 축구 ...
우리은행 지점장 고객 예금 수천만...
뉴스1,살구뉴스DB국내 4대 시중은행 중 하나인 우리은행 전주금...
올포유김소연 패딩 하나면 따뜻함...
입동이 지나자마자 겨울 추위가 바짝 다가왔다. 한성에프아이(대...
신진서, 고독한 에이스…농심배 4...
한국이 농심배에서 우승하기 위해선 최종 주자인 신진서가 3라운...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1일 [수]

[출석부]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 BHC 기프티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