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종합]드라마 연모 인물관계도·줄거리·등장인물·몇부작 한 눈에

국제뉴스 | 2021.10.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종합]드라마 '연모' 인물관계도·줄거리·등장인물·몇부작 '한 눈에'(사진=KBS2)[종합]드라마 '연모' 인물관계도·줄거리·등장인물·몇부작 '한 눈에'(사진=KBS2)

월화 드라마연모 인물관계도, 원작, 줄거리, 등장인물, 첫방송, 몇부작, 방송 시간, 작가,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 방영 여부 등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오늘(11일) 밤, KBS 청춘 사극의 명맥을 이어갈 '연모'가 드디어 베일을 벗기 때문이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연모'(연출 송현욱, 이현석, 극본 한희정, 제작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


그동안 이미지와 영상을 통해 조금씩 베일을 벗을수록 첫 방송을 향한 시청자들의 기대와 궁금증은 무한 상승했다. 이에 오늘(11일) 밤부터 시청자들의 눈과 귀, 그리고 심장을 쉴 틈 없이 저격할 '연모'의 첫 방송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 박은빈X로운, 인연의 시작 → 폭풍 서사 예고

왕이 연모하는, 그리고 왕을 연모하는 비밀스럽고도 낭만적인 감정의 서사를 펼칠 왕세자 이휘(박은빈)와 서연관 정지운(로운), 두 인물의 아름답고도 슬픈 운명이 오늘(11일) 밤 시작된다.


"왕실의 쌍생은 절대 불가하다"는 위태로운 운명을 타고 자란 휘가 어느 순간 홀로 왕재로 거듭나기 위해 왕세자 자리를 지킬 수밖에 없던 배경이 휘몰아치는 사건과 함께 출발한다고.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궁에서의 아슬아슬하고도 냉혹한 순간들이 긴박감 넘치게 흘러가는 전개 속에, 절대 잊히지 않을 지운과의 첫사랑 인연이 어우러지며 서사의 초석을 탄탄하게 다질 예정이다.

# 청춘 사극에 든든함 더하는 명품 라인업

궁중 로맨스에 생명력을 불어넣기 위해 든든한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먼저 시청률과 작품성을 모두 담보하는 '믿보배' 박은빈은 여자 왕세자 '이휘' 역할을 통해 극의 중심을 단단히 잡는다. 지금껏 만나볼 수 없던 캐릭터를 설득력 있게 그리기 위한 명민한 연기는 벌써부터 기대되는 대목이다. 훈남의 정석 로운은 이번 첫 사극 작품을 통해 입체적인 캐릭터의 특성을 매력있게 풀어가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힐 전망이다.

여기에 청춘 배우 남윤수, 최병찬, 배윤경, 정채연이 아름다운 직진 행보로 각자의 감정선에 아련한 향기를 불어넣는다. 또한, 배수빈, 이필모, 백현주, 고규필, 김재철 등 연기력과 존재감, 무엇 하나 부족하지 않은 배우들이 곳곳에 포진돼 휘와 지운을 둘러싼 크고 작은 사건들을 흥미롭게 장식한다. 이 밖에도 김인권, 박은혜, 이일화, 손여은, 한채아, 손종학, 박원상 등 등장만으로도 안정감과 신뢰를 보장하는 명품 배우들이 작품 곳곳을 채우며, 구멍 없는 연기의 향연을 펼칠 예정이다.

# 감성 장인 송현욱 감독, 심장 저격 준비 완료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연애말고 결혼' 등 꾸준히 로맨스 히트작을 탄생시킨 송현욱 감독. 그가 이번엔 남장 여자 왕이라는 파격적 설정의 사극에 첫 도전, 대중적인 재미를 적절히 가미한 궁중 로맨스로 60분을 꽉 채운다.


등장하는 인물 모두가 누군가를 그리워하고, 사랑하는 연모의 감정을 품고 있는 만큼, "방송을 보시면, 흐뭇한 마음, 뿌듯한 마음, 벅차오르는 마음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던 바.


인물들의 애틋한 감정선을 세밀하게 잡아낼 송현욱 감독의 장인다운 연출력, 한국의 4계절 산과 들을 모두 담은 유려한 영상미, 마지막으로 작품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배가시킬 음악까지 어우러진 웰메이드 청춘 사극이 탄생할 것으로 보인다.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사건의 연속으로 휘몰아칠 서사와 화려한 액션, 소소한 웃음을 유발할 깨알 재미까지 풍성하게 예고돼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고조시킨다.

(사진=KBS2)(사진=KBS2)

'연모'는 오늘(1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11일 방송되는 KBS2 '연모'는 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다.


연모'는 남장여자라는 설정과 박은빈, 로운, 남윤수, 배윤경, 정채연 등 청춘 배우들이 호흡을 맞춘다.


박은빈은 남장여자 왕이라는 캐릭터 이휘를 맡는다.


이휘는 감출 수밖에 없는 비밀을 짊어진 왕세자. 눈처럼 새하얀 얼굴에 얼음처럼 차가운 눈빛, 신비로울 정도로 선이 고운 외모, 거기에 범접할 수 없는 위엄과 누구도 따를 자 없는 문무 실력까지 갖춘 완벽한 왕세자다.하지만 선 넘는 행동을 용납하지 않는다. 이는 그가 죽은 오라비의 삶을 대신 살고 있는 쌍둥이 여동생이자, 가짜 왕세자이기 때문이다.


로운은 시강원 역을 맡았다.


시강원은 왕세자 이휘의 스승(세자시강원 서연관)이자 첫사랑. 잘생긴 얼굴과 끝내주는 '도포발'을 가진 정지운은 끈기, 집념, 배짱의 상남자이자, 허허실실, 유유자적, 타고난 낙천주의자로 인생을 원 없이 즐기며 사는 시대의 풍운아다.


남윤수는 이현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이현은 왕실의 종친. 왕세자 이휘와는 어린 시절부터 친형제처럼 나고 자란 막역지우다. 공자의 정명 사상을 그대로 체화한 듯한 그는 자신이 있어야 할 자리와 해야 할 일을 분명히 가릴 줄 아는 인물. 예의에 어긋나는 실수는 하지 않고, 지켜야 할 상대의 공간을 침범하지 않는 배려로 정도를 지키며 선을 넘지않는다.


최병찬은 김가온 역을 맡는다. 김가온은 감정을 드러내지 않고 그림자처럼 묵묵히 왕세자 이휘의 곁을 지키는 호위무사역이다.


그외에도 배윤경은 신소은 역, 정채연은 노하경 역을 맡는다.


'연모'는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등을 연출한 송현욱 감독과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한희정 작가가 만나서 화제를 모았다.


'연모'는 동명의 순정만화가 원작이다.


연모'는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 KBS2에서 방영되며 매주 월요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배민쇼핑라이브 대용량에어프라이어, 캐시워크 돈버는...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개됐다. 6일 오후 5시 캐시워크 돈버는퀴...
베스킨라빈스, 클래식 오르골 시계...
베스킨라빈스 오르골 시계 (사진-배스킨라빈스 제공)베스킨라빈...
황치열, 2년만 콘서트 성료…영화...
가수 황치열이 2년 만에 개최한 ‘2021 황치열 콘서트 – 영...
김윤지,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윤지가 써브라임...
김민규, ‘설강화’ 출연…정해인...
배우 김민규가 JTBC 새 토일드라마 ‘설강화 : snowdrop’(극본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6일 [월]

[출석부]
몽쉘크림3000 세븐일레븐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몽쉘크림3000 몽쉘크림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