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나의 인생곡?] 김민교 마지막승부 OST, 아이돌급 인기 주도

더팩트 | 2021.10.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트로트 가수로 활동 중인 김민교는 강변가요제 출신이다. 그의 인생곡이 된 '마지막 승부'는 원래 곡명이 '처음처럼 그대와'다. 작사가 강은경이 새롭게 바꾼 가사는 수많은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이루며 대박히트를 기록했다. 빠르고 경쾌한 리듬이 특징이다. /더팩트 DB
트로트 가수로 활동 중인 김민교는 강변가요제 출신이다. 그의 인생곡이 된 '마지막 승부'는 원래 곡명이 '처음처럼 그대와'다. 작사가 강은경이 새롭게 바꾼 가사는 수많은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이루며 대박히트를 기록했다. 빠르고 경쾌한 리듬이 특징이다. /더팩트 DB

강변가요제 '옥슨89' 보컬 출신, 한방에 스타가수 등극

[더팩트|강일홍 기자] 김민교는 94년 드라마 '마지막 승부'의 동명 OST곡 폭발로 90년대 가요계를 뜨겁게 달군 주인공이다. 이 곡이 히트하면서 그는 KBS 10대 가수상, KBS '가요톱10' 5주연속 골든컵, 골든디스크 장려상, MBC 7대 가수상 등을 휩쓸었다.


히트곡 탄생에는 기본적으로 좋은 노래와 실력이 뒷받침돼야 하지만 운도 따라줘야 가능하다. 김민교는 1989년 MBC 강변가요제에서 록 음악 건국대학교 옥슨89(Oxen89)의 보컬리스트로 참가해 '청개구리'라는 곡으로 금상 수상한 실력파다. 그럼에도 히트곡을 내기까지 긴 시간이 걸렸다.


북한강변에서 개최하였던 대학생 중심의 창작가요 경연대회로 열렸던 강변가요제(79년~2001년)는 대학가요제(77년~2012년)와 함께 실력파 대학생 아마추어 가수들이 대거 배출했다. 90년대 중반까지만 하더라도 입상할 경우 대부분 주목받는 신예로 가요계 진입이 확실하게 보장되던 시기이기도 하다.


김민교가 보컬로 출전했던 옥슨89는 당시 소위 잘나가는 가요기획사였던 준프로덕션(후에 도레미레코드사로 변경)이 스카웃할만큼 기대를 모았던 팀이었지만 그룹으로는 빛을 보지 못했다. 야심차게 준비해 발표한 '목마 위의 연인'은 안타깝게도 끝내 두각을 내지 못했다.


"소속사 계약 만료시점이 임박할 때쯤 다 흩어지고 저만 남았어요. 강 기자님도 잘 아시는 것처럼 도레미 박남성 회장님은 워낙 유명하시잖아요. 저돌적이시죠. 느닷없이 드라마 주제가를 부르라고 하시더라고요. 정규 음반도 빛을 못봤는데 드라마 배경 음악이나 부르라 하니 처음엔 많이 속상했죠."


새로운 히트곡이 탄생하려면 '운빨'이 작동해야 한다. 아무리 좋은 곡이라도 이런 이유로 쉽게 예측하기 어렵다. 이 곡은 탄탄한 스토리의 드라마가 대박나면서 자연스럽게 터졌다. 이로써 옥슨89 이후 5년 넘게 언더가수로 살던 김민교는 한방에 스타가수로 등극한다.

김민교는 2004년 '꼭잡아요'를 기점으로 트로트로 방향을 전환한다. 2006년초 위암 투병과 위절제술을 하면서 잠시 주춤하기도 했지만 무대에 대한 열정은 여전히 뜨겁다. /유튜브 '김민교 활력 TV' 캡쳐
김민교는 2004년 '꼭잡아요'를 기점으로 트로트로 방향을 전환한다. 2006년초 위암 투병과 위절제술을 하면서 잠시 주춤하기도 했지만 무대에 대한 열정은 여전히 뜨겁다. /유튜브 '김민교 활력 TV' 캡쳐

94년 16부작 월화드라마로 방영된 '마지막 승부'는 열정이 뿜어져 나오는 젊은이들의 승부와 좌절, 사랑을 숨가쁘게 그려나간 농구 드라마다. 손지창 장동건 심은하 이종원 이상아 신은경 등이 이 드라마에 출연한 뒤 대부분 정상급 스타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됐다.


'처음부터 알순 없는 거야 그 누구도 본적 없는 내일/ 기대만큼 두려운 미래지만 너와 함께 달려가는 거야/ 힘이 들면 그대로 멈춰 눈물 흘려도 좋아 이제 시작이란 마음만은 잊지마/ 내 전부를 거는거야 모든 순간을 위해/ 넌 알잖니 우리삶에 연습이란 없음을/ 마지막에 비로소 나 웃는 그날까지 포기는 안해 내겐 꿈이 있잖아'(김민교의 '마지막 승부' 1절)


'마지막 승부'의 원래 곡명은 '처음처럼 그대와'다. 김민교가 솔로 변신 후 낸 음반에 담겨 있던 곡으로 빠르고 경쾌한 리듬이 특징이다. MBC 드라마국 장두익 PD로부터 93년 12월 준프로덕션에 OST 요청이 왔고, 박남성 회장의 추천으로 드라마 컨셉트에 가장 어울릴만한 곡으로 선정됐다.


'처음처럼 그대와'는 국내 최고 작사가로 명성을 얻은 강은경씨의 초기 데뷔 작품이기도 하다. 김민교는 "장두익 감독이 멜로디는 좋은데 가사가 드라마와 어울리지 않는다고 해 소속사가 강은경 씨한테 부탁해 부랴부랴 가사를 바꿨다"면서 "새로 옷을 입혀 최고의 곡이 탄생한 셈"이라고 말했다.


빠른 록 장르인 '마지막 승부'는 무엇보다 가사에 담긴 의미가 히트에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실제로 미스코리아 출전 미녀들잊나 대기업 신입생들, 그리고 대학 입시를 앞둔 신입생 등 새로운 목표를 갖고 도전하는 모든 이들한테 기막히게 잘 어울려 공감대를 이뤘다.


몸값도 천정부지로 치솟았다. 그는 "당시 음반 판매만으로 순식간에 70억을 벌었다"면서 "부르는 데가 하도 많아 하루 7~8곳을 뛰어다니는 건 기본이었다"고 말했다. 교통체증 때문에 하루에 비행기(서울~부산), 헬기(부산~거제도), 한강 보트(김포공항~잠실주경기장)를 타고 이동할 때도 있었을 정도다.


김민교는 2004년 '꼭잡아요'를 기점으로 트로트로 방향을 전환한다. 2006년초 위암 투병과 위절제술을 하면서 잠시 주춤하기도 했지만 무대에 대한 열정은 여전히 뜨겁다. 현재 소속사 대표인 진시몬과 만나면서 새미트로트 '사랑은 의리' '옆집' 등을 발표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eel@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골프왕 촬영지 현주엽-문경은-양희승-신기성 실력은?....
'골프왕 촬영지' 현주엽-문경은-양희승-신기성 실력은?...나이도 화제(사진=TV조선)'농구계 레전드' ...
[가요무대 출연진] 가수 마리아킴...
[가요무대 출연진] 가수 마리아킴·박애리·김서영·박혜신·한...
이정후, 역대 29번째 사이클링 히...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한 간판 타자 이...
LG, 7G 연속 무승…롯데와 4-4 무...
LG트윈스가 7경기 연속 무승 행진을 이어갔다. 정규리그 3위가 ...
드라마 아이를 찾습니다 줄거리·...
드라마 '아이를 찾습니다' 줄거리·등장인물·인물관계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6일 [화]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