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이희문&'OBSG4BS'ㆍ악단광칠ㆍ억스(AUX)ㆍ추다혜차지스ㆍ하윤주, '조선팝 드랍더비트' 전무후무 新유행가 탄생

비즈엔터 | 2021.08.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이희문(사진제공=KBS1)
▲이희문(사진제공=KBS1)
이희문과 'OBSG4BS', 악단광칠, 억스(AUX), 추다혜차지스, 하윤주 등이 '조선팝 드랍더비트'에서 폭염에 잠 못 드는 우리의 여름밤을 흥과 신명으로 시원하게 날려준다.


4일 방송된 KBS1 '조선팝 드랍더비트'가 제3부 '新 유행가의 탄생'을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3부 新 유행가의 탄생'은 록사운드를 결합한 이희문의 색다른 아리랑으로 시작한다.


정선아리랑, 해주아리랑, 자진아리는 우리가 흔히 듣던 선율과 음색이 아니다. 각각 록과 펑크 등이 결합한 아리랑이다.


▲악단광칠(사진제공=KBS1)
▲악단광칠(사진제공=KBS1)
접신록, 작두록이란 별칭을 탄생시킨 악단광칠이 모습을 드러낸 곳은 전주의 핫플레이스 '팔복예술공장'이다. 1970년대 카세트테이프를 만들던 공장에서 이제는 문화공간으로 변신한 이곳에서 악단광칠은 대금, 아쟁 등으로 록을 연주한다. 갓을 쓰고 도포를 입은 채 외로운 청춘의 사연을 전하는 악단광칠의 ‘밤중에’. 국악기는 이제까지 우리가 알던 것과 전혀 다른 소리를 낸다. 경쾌하고 간결한 음악과 리듬, 악단광칠만의 매력이다.


젊은 국악밴드 ‘억스’, ‘추다혜차지스’의 공연도 여름밤의 시원한 볼거리다. 특히 정가 보컬리스트 ‘하윤주’와 잠비나이 멤버 ‘이일우’는 궁중무용 춘앵전에 나오는 창사의 멜로디와 가사를 응용해 몽환적이고도 애절한 신곡을 선보인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류현진, IL 등재 이후 첫 투구 훈련 소화 [현장스케치...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다시 공을 잡았다.류현진은 2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 피...
가수 은가은이 성형 사실 고백, 과...
가수 은가은이 성형 사실 고백, 과거 사진·성형 전 모습 궁금증...
4년전으로 돌아간 류현진, 어떻게 ...
본격적으로 글을 시작하기에 앞서, 이 글은 현재 극심한 부진을 ...
韓타점왕, 1루 땅볼 치고 감독 극...
KBO리그 타점왕 출신 제리 샌즈(33.한신)가 1루 땅볼을 치고도 ...
'한국기행' 정선 덕우리 마을 흙집...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한국기행'(사진제공=EBS1)'한국기행...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2일 [수]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