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옥탑방의 문제아들 정준하, 무한도전 정형돈과 뭉쳤다

국제뉴스 | 2021.07.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옥탑방의 문제아들' 정준하, 무한도전 정형돈과 뭉쳤다(사진=KBS2)'옥탑방의 문제아들' 정준하, 무한도전 정형돈과 뭉쳤다(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방송인 정준하가 '무한도전' 당시 하차를 고민하게 된 사연을 밝힌다.

20일 KBS에 따르면 이날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정준하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정준하는 과거 MBC 에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촬영 중 박명수 때문에 하차를 결심한 적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정준하와 오랜세월 '무한도전'을 함께한 MC 정형돈 역시 "진짜 큰 사건이었다. 나였으면 관두는 정도가 아니라 (박)명수 형을 싹 다 엎었을 것"이라고 공감해 관심을 고조시켰다.

정형돈은 당시 체육대회 콘셉트로 촬영 중이었다고 밝히며 "명수 형이 철봉에 매달려 있는 준하 형 바지를 내리다 속옷까지 벗겨졌다"고 전했다.


이에 정준하는 "촬영 당시 관객석에 한 아이돌 그룹의 팬들이 400여 명 정도 있었는데, 400명이 일제히 동시에 '악!' 하고 고개를 돌렸다", "뒤에서 누가 부른 줄 알았을 정도로 고개가 돌아가더라"라며 당황스러웠던 상황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형돈은 "일단 (정)준하 형이 화를 안 내고 대기실로 들어갔는데 위로를 할 수가 없더라"라며 당시의 안타까운 심경을 전했다.


정준하는 "위로받기도 애매한 상황이었다"며 "(유)재석이가 '괜찮다'는 말만 거듭하더라", "그 이후 멤버들과 관객들 모두 내 이름을 외치며 나를 응원했다"고 밝혀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올해 9살이 된 아들 로하와 함께 뮤직비디오에 동반 출연해 화제를 모은 정준하는 "형돈이가 사돈이면 어떨 것 같냐"는 질문에 "잘 맞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대답을 망설이는 정형돈에 토라진 모습을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정준하는 '무한도전' 멤버 중 '베스트 사돈감'과 '워스트 사돈감'을 뽑았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오후 10시 40분 방송.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동행' 아빠가 전부인 열두살 다혜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동행'(사진제공=KBS 1TV)'동행'이 세상에 오직 아빠가 전부인 열두살 다혜의 ...
양궁 김제덕, 최유정 응원 댓글에 ...
양궁 김제덕, 최유정 응원 댓글에 화들짝 잠 못잘거 같다(사진=S...
체조여왕 시몬 바일스, 도마·이단...
미국 여자 기계체조의 시몬 바일스가 마루운동 결승 진출을 포기...
[속보] 요트 하지민 최종 7위로 도...
[속보] 요트 하지민 최종 7위로 도쿄올림픽 마무리(사진=유튜브 ...
전소미, 신곡 DUMB DUMB 크레딧 포...
가수 전소미가 신곡 '덤덤(DUMB DUMB)' 크레딧 포스터와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1일 [일]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