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공식입장] 크리스,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 반박 "강간한 적 없다"

국제뉴스 | 2021.07.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크리스(오른쪽)와 그의 스캔들을 폭로한 두메이주 (사진 관찰자망)크리스(오른쪽)와 그의 스캔들을 폭로한 두메이주 (사진 관찰자망)

엑소 전 멤버 크리스가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크리스는 19일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사법절차 진행을 방해하고 싶지 않아서 침묵을 해왔는데 이것이 유언비어를 퍼뜨리는 사람을 방치하게 될 줄은 몰랐다.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2020년 12월 5일 친구 모임에서 누군가를 딱 한 번 만났을 뿐 술도 마시지 않았고 휴대전화도 받지 않았고 그녀가 묘사한 여러 디테일도 없었다"라며 "그날 모임에 있던 사람들이 많았으니 모두 증언할 것이다"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여러분들을 귀찮게 해서 정말 죄송합니다. 나는 지금까지 어느 누군가를 유혹해서 강간하는 일은 없었다는 것을 분명히 밝힌다. 내가 만약 이런 행위를 했다면 나 스스로 감옥에 갈 것이고 내가 말한 것에 모든 법적 책임을 지겠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18일(현지 시각) 중국 온라인 커뮤니티 웨이보에는 크리스가 캐스팅을 위한 면접 혹은 팬미팅을 빌미로 만남을 요구했다는 내용이 담긴 폭로성 글을 게재했다.


이 네티즌은 "크리스가 이후 미성년자들에게 술을 마시게 한 뒤 성관계를 가졌으며 그 댓가로 50만 위안(한화 약 8813만원)을 건넸고 처음 관계를 가졌을 때 떠나고 싶었지만 우이판의 매니저가 협박했다"라며 "우이판은 관계를 가질 때마다 피임을 한 적이 없다. 다른 여성들에게도 약속했던 연예계 지원을 한 번도 실행한 적 없다"라고도 주장했다.


심지어 "피해를 입은 미성년자만 7명이 넘는다"며 "내가 마지막 피해자이길 바라며 끝까지 투쟁하겠다"라고 폭로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AKMU, 무엇이든 덧칠할 수 있는 도화지처럼 [TF움짤뉴...
가수 AKMU(악동뮤지션)가 지난 26일 8개월 만에 새 앨범 '넥스트 에피소트'(NEXT EPISODE)를 발매하고 기자...
정부 "4차 유행 계속…감염 확산될...
(사진=안희영 기자)(서울=국제뉴스) 이상배 기자 = 이기일 중앙...
[종합] 31일 도쿄올림픽 메달 순위...
도쿄올림픽2020 도쿄올림픽에서 한국은 31일까지 금메달 5개, 은...
8월 26일부터 18~49세 화이자·모...
(사진=안희영 기자)(서울=국제뉴스) 권찬민 기자 = 정부가 18~49...
김 총리 "8월초 모더나 백신 130만...
김부겸 국무총리가 3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대본...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1일 [일]

[출석부]
설빙 인절미 빙수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설빙 인절미 빙수 설빙 인절미 빙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