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악마판사 지성, 죽은 형 환영에 오열 화재사건 진실은?

국제뉴스 | 2021.07.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악마판사(출처=tvN 제공)악마판사(출처=tvN 제공)

악마판사에서 지성이 그리워 했던 형을 만난다.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에서 판사 강요한(지성)이 죽은 형 강이삭(진영)을 만난 현장이 포착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흘러내린 머리, 눈물로 얼룩진 얼굴 등 잔뜩 흐트러진 모습의 강요한이 이질감을 배가한다. 늘 칼 같은 스타일로 한 치 빈틈없던 그의 자태에서 180도 벗어나 있다.


특히 첫 번째 '국민시범재판'에서 사건 피해자 유가족을 위로하는 척 뒤로는 하품을 하며 눈물을 흘려 경악케 한 적은 있으나 이토록 그의 괴로움이 와 닿을 정도의 표정은 형의 죽음 이후 처음이기에 더욱 처연함을 느껴지게 한다.


무엇보다 강요한을 이렇게 무너지게 만든 원인이 바로 눈앞에 환영처럼 나타난 형 강이삭이라 아련함을 더한다. 실제가 아닌 환상에서마저도 편한 곳이 아닌 화염 속에 휩싸여 있는 강이삭은 구하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한 강요한의 죄책감을 투영하는 듯 하다.


형 강이삭은 부모인 아버지에게도 학대당하며 불우한 어린 시절을 보낸 강요한을 따뜻하게 보듬어준 유일한 인물이다. 그런 형을 눈앞에서 잃고 재단 인사들의 추악한 면면까지 낱낱이 본 강요한에게 강이삭은 마음 속 깊은 상처로 남을 수밖에 없는 상황.


앞서 폭탄 사고로 강요한의 집에 머무르고 있던 판사 김가온(진영)은 그에게 형을 죽인 거냐고 자극했다. 혹시 김가온의 말로 인해 억눌려 있던 강요한의 속마음이 터져 나온 것은 아닐지 추측을 불러일으키며 다음 회를 빨리 만나보고 싶게 만든다.


한편, 악마판사 지성의 연약한 이면은 17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 5회에서 볼 수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7월 ERA 2.28' 김광현, 이달의 투수 투표에서 외면
7월 한 달 좋은 성적을 기록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김광현, 그러나 이달의 투수 투표에서는 외면받았...
오늘날씨의 키워드 요란한 비소식,...
여름 더위 날씨 태풍 비 비스케치 비소식 빗방울 (국제뉴스DB)일...
인디아-하스, 이달의 신인 선정
신시내티 레즈 내야수 조너던 인디아,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포수...
오타니-보토 이달의 선수 선정
LA에인절스의 투타 겸업 선수 오타니 쇼헤이, 신시내티 레즈의 ...
서울 도심 핫플 레스토랑, 몰리큘 ...
프리미엄 공기 살균 청정 전문 브랜드 몰리큘(Molekule)이 서울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3일 [화]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