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몬스타엑스 주헌 "데뷔 7년 차 이지만 신인의 패기 있다" [화보]

국제뉴스 | 2021.06.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 더블유 코리아사진제공: 더블유 코리아

몬스타엑스 기현, 주헌이 '화보 장인'다운 면모를 뽐냈다.


21일 매거진 더블유 코리아(W Korea)는 몬스타엑스 기현, 주헌의 유닛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기현과 주헌은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세련된 남성미를 뽐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보 콘셉트에 맞춰 여유로운 표정과 포즈를 취한 기현과 주헌은 레더 소재와 컬러감이 돋보이는 다양한 스타일링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주헌은 신곡 '갬블러(GAMBLER)'에 대해 "내가 생각한 몬스타엑스의 갬블러는 팬들을 위해 우리의 사활, 퍼포먼스, 노래를 걸어보겠다는 의미다. 가사에 이런 구절도 있다. 'If you don't know, now you know Ok? Deal' '만약 당신이 우리를 몰랐다면 지금부터 알아라'라는 뜻이고, 그만큼 우리는 다 걸 준비가 되어 있다는 의미를 함축했다"라고 전했다.

이번 앨범 녹음이 수월했다고 밝힌 기현은 "좋아하는 스타일의 곡이 많았다. 특히 타이틀곡은 주헌이가 내가 뭘 좋아하는지 정확히 알고 파트를 줬기 때문에 더 그랬다. 즐겁게 녹음했으니 많이 들어달라"라고 말했다.


이에 주헌은 "내가 잘할 수 있는 부분과 좋아하는 부분이 겹쳐지면 무대에서 즐겁게 뿜어낼 수 있다. 그런 부분을 많이 신경 썼다. 진심으로 하고, 우리 걸 보여주자는 마인드를 멤버 모두가 가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어느덧 데뷔 7년 차에 접어든 몬스타엑스의 이야기도 공개됐다. 주헌은 "마음가짐은 달라지지 않았다. 지금은 우리에게 도움이 되는 것이 무엇인지, 어떻게 뭘 보여줄 것인지 알고 조율할 수 있는 상태다. 신인의 패기가 있었기에 지금까지도 마음을 다잡고 할 수 있지 않나 싶다"라고 답했다.


반면 기현은 팬들에게 "진심을 담으려고 한다"라며 "처음에는 무조건 많이 소통하려고 했는데, 어느 날 너무 형식적으로 느껴지면 어쩌지 걱정이 들었다. 사실 소통이라는게 서로 교감하는 느낌이 있어야 하지 않나. 그래서 요즘은 최대한 팬들이 우리 생각을 많이 하고 있구나 느껴지게끔 노력한다"라며 '팬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한편, 몬스타엑스 기현과 주헌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더블유 코리아(W Korea) 7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용건, 39세 연하 여성 고소에 "출산ㆍ양육 책임질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배우 김용건(비즈엔터DB)배우 김용건이 나이 39세 연하의 여성 A씨에게 낙태를 ...
75세 배우 김용건 “아이 책임질 ...
배우 김용건(75)이 여자친구와 출산 문제로 법적 분쟁 중인 사...
'프로 이직러' 진기주, 정의감 가...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배우 진기주가 지금부터 쇼타...
배우 김용건, 39세 연하 혼전임신...
배우 김용건이 39세 연하의 여성으로부터 낙태 강요 미수 등의 ...
'온리원오브' 러브, 팀 탈퇴 '추측...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온리원오브 멤버 러브가 탈퇴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2일 [월]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팔도비빔면 컵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