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명의' 고윤우 교수가 전하는 두경부암의 증상 및 치료법

비즈엔터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명의'(사진제공=EBS1)
▲'명의'(사진제공=EBS1)
'명의' 고윤우 교수와 함께 두경부암의 증상 및 치료법을 알아본다.


11일 방송되는 EBS '명의-목에 잡히는 멍울, 두경부암을 의심하라'에서는 두경부암을 빨리 발견할 수 있을지 소개한다.


'두경부’란, 머리에서 목에 이르는 기관 중 뇌와 눈을 제외한 모든 기관을 말한다. 숨을 쉬고, 먹고, 말을 하는 기능을 하는 코와, 입과, 목 등에서 생기는 모든 암을 ‘두경부암’이라 한다. 후두암, 구강암, 편도암를 비롯한 구인두암, 비인두암이 대표적이다.


두경부암은 초기일 경우 뚜렷한 증상이 없다. 증상이 생긴다 해도, 입안에 생기는 궤양이나 부종, 목소리 변화나 목에 잡히는 멍울이 대표적이다. 하지만 이런 증상은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것일 수도 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병원 진료를 미루곤 한다. 그래서 더 빨리 발견하기 어려운 암 그것이 바로 ‘두경부암’이다.


두경부암은 초기에 치료하면 완치가 가능하다. 그러나 대부분 늦게 발견된다. 이럴 경우 치료도 어려울뿐더러, 후유증도 많이 남는다. 외모의 변형이 심하고, 발음이나 음식을 삼키는 기능이 손상되기도 한다. 암을 치료해 생존한다 해도 심리적 위축감이 크고, 삶의 질도 떨어진다.


▲'명의'(사진제공=EBS1)
▲'명의'(사진제공=EBS1)
◆혓바늘인 줄 알았는데 암이라고?


30대의 최 씨는 입에 돋은 혓바늘 때문에 통증이 심했다. 혓바늘은 4주 이상 사라지지 않았다. 하지만 별 대수롭지 않게 여겼고, 동네 병원에서 진통제만 처방 받으며 일상생활을 했다. 그런데 그것은 뜻밖에 암이었다. 구강암의 일종인 혀암. 심지어 암은 다른 장기로 전이된 상태였다. 입에 생기는 궤양이나, 음식을 삼킬 때 느껴지는 이물감, 그리고 목소리의 변화, 목의 통증 등 구강암을 비롯한 두경부암의 증상은 무척 다양하다. 하지만 그 중에 공통적인 증상이 하나 있다. 그것은 바로 목에 생기는 혹이다. 두경부암의 경우 주로 목에 있는 림프절로 전이되기 때문에, 병이 진행되면 목에 멍울이 잡히기 시작하는 것이다. 하지만 이 혹은 통증이 없다. 그래서 방치하기 쉽다. 너무나 사소해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두경부암의 증상. 과연 어떤 점에 주목해야 할까?


▲'명의'(사진제공=EBS1)
▲'명의'(사진제공=EBS1)
◆자궁경부암 원인으로 알려진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편도암을 일으킨다?


두경부암의 대표적인 원인은 음주와 흡연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최근 주목받고 있는 또 하나의 원인이 있다. 그것은 바로 ‘인유두종바이러스’다. ‘인유두종바이러스’는 자궁경부암을 일으키는 원인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는 동시에 편도암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두경부 중에서 음식이 내려가는 통로인 ‘구인두’에 생기는 암인 편도암이다. 전체 편도암 환자의 60~70%에서 인유두종바이러스가 발견되고 있다. 최근 미국에서는 인유두종바이러스로 인한 자궁경부암의 발생률보다 편도암의 발생률이 더 높아 학계의 비상한 관심을 끌기도 했다. 그렇다면 과연 인유두종바이러스를 막는 방법은 없는 걸까? 또 인유두종바이러스로 인한 편도암은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잃어버린 목소리, 되찾을 수 있을까?


담배를 20년 가까이 피워온 50대 박 씨는 어느날 목소리가 쉬고 기침이 나기 시작했다. 박씨는 감기를 의심했다. 하지만 증상은 사라지지 않았고, 뜻밖에 ‘후두암’ 진단을 받았다. 후두암은 두경부암 중에서 발생 빈도가 가장 높은 암이다. 후두의 대표적인 기능은 목소리를 내게 해주는 것이다. 때문에 후두에 암이 생겨 후두를 절제하면, 목소리를 잃을 수 있다. 후두를 부분적으로 절제한다 해도, 수술 직후엔 목소리가 잘 나오지 않는다. 후두암 뿐 아니라, 다른 두경부암 또한 후유증이 남을 수 있다. 입, 코, 목 등을 수술하다 보니, 먹고 말 하는 기능이 떨어지는 것이다. 생명을 위협하고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두경부암. 과연 어떻게 하면 후유증을 극복할 수 있을지 알아본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특종세상' 현미, 나이 3세 차이 가수 한명숙 근황 공...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가수 현미(사진=MBN 방송화면 캡처)가수 현미가 나이 3세 차이 '노란 샤쓰의 사...
국가대표 배구팀 트레이너가 전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나는 몸신이다’(사진제공=채널A)...
대구 코로나 확진자 53명 증가 서...
코로나 확진자, 코로나19 (국제뉴스DB)대구에서 코로나19 감염 ...
[특징주] 하나마이크론 상승 마감 ...
하나마이크론하나마이크론이 상승세를 보였다.23일 하나마이크론...
이승호 '승리 지커러 나왔다' [MK...
23일 오후 고척스카이돔에서 2021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키움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3일 [목]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