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오! 주인님’ 이민기♥나나, 애틋한 이별의 순간 포착 ‘눈물 예고’

이슈와뉴스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넘버쓰리픽쳐스
사진제공 : 넘버쓰리픽쳐스

‘오! 주인님’ 이민기와 나나는 정말 이대로 이별할까.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이 후반부에 접어들며 안방극장을 애틋함으로 물들이고 있다.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한 두 주인공 한비수(이민기 분), 오주인(나나 분) 앞에 커다란 위기가 찾아온 것. 열혈 시청자들은 애태우며 지켜보고 있다. 


한비수와 오주인의 사랑이 가장 안타까웠던 순간은 지난 12회 엔딩이다. 한비수는 자신에게 남은 시간이 길지 않다는 것을 알고, 마지막까지 오주인을 좋아하며 떠나고 싶다고 느꼈다.. 그러나 한비수는 자신이 사라진 후 홀로 남을 오주인이 겪을 슬픔이 너무도 클 것을 알고 있었다. 이에 한비수는 사랑하는 오주인을 위해 “헤어져줘”라며 거짓으로 이별 선언을 했다. 


세상 가장 따뜻한 눈빛으로 오주인을 바라봐주던 한비수가 누구보다 차갑고 매몰차게 그녀에게 이별을 고했다. 한비수의 거짓말의 이유, 거짓말을 하는 한비수의 마음, 아무것도 모른 채 이별 선언을 들어야 하는 오주인의 마음을 잘 아는 시청자들은 안타까움을 감출 수 없었다. 


이런 가운데 5월 4일 ‘오! 주인님’ 제작진은 안방극장에 슬픔을 안긴 12회 한비수의 이별 선언 엔딩 직후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한비수는 큰 결심을 한 듯 오주인에게 차가운 표정을 짓고 있다. 그런 한비수의 모습에 놀란 듯한 오주인. 이어 금방이라도 눈물을 뚝뚝 흘릴 듯한 오주인과, 그런 오주인의 팔을 잡은 한비수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순간을 포착한 촬영 스틸만으로도 한비수와 오주인의 애틋한 슬픔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토록 서로를 사랑하는 두 사람이 정말 이대로 이별하게 될까. 그렇다면 이들이 겪을 슬픔은 얼마나 애처롭고 안타까울까. 정말 49일 후 한비수는 이 세상에서 사라져야 하는 것일까. 한비수, 오주인 두 사람의 사랑에 행복의 꽃길은 찾아오지 않는 것일까. 


이와 관련 ‘오! 주인님’ 제작진은 “드라마가 후반부를 달리고 있다. 그만큼 한비수와 오주인 두 주인공의 사랑 역시 한없이 애틋하고 깊어질 것이다. 이들의 사랑이 어떤 운명과 마주할지, 그 운명과 사랑을 이민기-나나 두 배우가 어떻게 표현할지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 13, 14회는 5월 5일 수요일, 5월 6일 목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IQIYI International에서 방송과 동시에 전세계 서비스하며, 각 회 별로 방송 직후 볼 수 있다. 해외 유저는 IQ.com를 접속하거나 애플스토어 또는 구글플레이를 통해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받아 iQIYI International이 제공하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고창군청 여자유도부, 2021 양구평화컵 유도대회 맹활...
고창군청 소속 유도선수단 [뉴트리션] 고창군청 소속 유도선수단이 지난 8~10일 강원도 양구...
[TF인터뷰] 서방님 장혜리 "있는 ...
가수 장혜리가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더팩트> 사옥...
전북교육청, 일제강점기·개항기 ...
전북교육청 [뉴트리션] 전라북도교육청이 (가칭)전...
성폭력심의위 100% 외부인사로…오...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사건으로 내홍을 겪은 서울시가...
제22회 미추홀기 전국사격대회 금...
[뉴트리션] 인천 미추홀구에서 주최한 제22회 미...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