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공서영 해명, 힘죠 뜻 논란 왜?

국제뉴스 | 2021.04.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공서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공서영이 '힘죠' 단어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공서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5일 한 네티즌이 "아무도 못 믿을 해명 가족들이나 믿어줄지"라고 댓글에 답글을 달았다.


공서영은 "제가 고작 신상 아이스크림을 빨리 먹고 싶다는 글을 쓰면서 무엇을 더 표현하고 싶었다고 생각하시나요? 제가 대체 무슨 이유로요?"라고 반문했다.



공서영은 "단순히 동네 지점이 분발해서 새로운 맛의 아이스크림을 빨리 먹고 싶다고 쓰는 글에서 사용한 단어가 최근 부적절한 의미로 사용되고 있는 줄 알았다면 그래서 이렇게 논란이 될 줄 알았다면 당연히 쓰지 않았을 겁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제 기억엔 분명 힘 좀 주라는 단어는 엄연히 있는 단어고 제가 생각하는 분발하라는 의미로 쓰였던게 맞구요. 저도 그렇게 썼습니다(어미의 변형은 친근한 피드이다 보니 그렇게 썼던 것 같아요)"라며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의미가 변질되어 나쁘게 쓰이고 있다 하고 그 동안 이미 몇 번 논란이 됐었는데 방송을 하는 입장에서 그 동안의 논란을 모르고 다시 한번 논란을 일으킨 데에 사과를 드린 겁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공서영은 거듭 "더 이상은 오해를 하지 말아주세요"라고 호소하며 "앞으로는 단어 선택에 더욱 신중을 기하겠습니다"라고 했다.


앞서 공서영은 한 아이스크림 관련 기사를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해당 기사와 함께 "힘죠"라는 글을 달았고 "일각에서 '힘죠'라는 단어가 '남성 혐오 단어'라고 주장하며 논란이 일었다.



논란이 거세지자 공서영은 "저는 메갈과 아무런 관련이 없고 사실 잘 알지도 못하며 그 사이트를 방문한 적이 단 한번도 없습니다"라며 "메갈이라는 집단이 누군가를 혐오하는 집단이라면 저는 그 자체를 강력히 거부합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힘내다: 어떤 일이 잘 마무리되거나 어떤 상황이 더 나아질 수 있도록 더욱 마음과 힘을 다하다. 힘주다: 힘을 한곳으로 몰다. 제가 이렇게 알고 골라 쓴 표현이 이미 다른 의미로 많은 분들께 받아들여지고 있는 줄 전혀 몰랐습니다"라고 했다.


공서영은 "하지만 이 표현이 누군가를 혐오하는 데 쓰이고 있고, 그걸 본 많은 분들이 불편을 느끼셨다면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하며 "많은 분들이 지켜봐주시는 만큼 앞으로는 사용하는 단어에 더 주의를 기울이겠습니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도시어부 시즌3 이경규, 여수 감성돔 낚시 중 돌발행...
'도시어부 시즌3' 이경규, 여수 감성돔 낚시 중 돌발행동(사진=채널A)'도시어부 시즌3'에서 이...
[2021 백상 예술대상] 예능 작품상...
[2021 백상 예술대상] 예능 작품상 MBC '놀면 뭐하니?' 차...
대화의 희열 시즌3 첫방송 유희열X...
'대화의 희열 시즌3' 첫방송 유희열X김중혁X신지혜X이승국...
꼬꼬무 시즌2 국군포로 장무환의 ...
'꼬꼬무 시즌2' 국군포로 장무환의 충격적인 이야기...고...
[2021 백상 예술대상] 영화부문 예...
[2021 백상 예술대상] 영화부문 예술상 승리호 정성진·정철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