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아내의맛 사과, 함소원 조작 인정

국제뉴스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아내의맛 사과, 함소원 조작 인정아내의맛 사과, 함소원 조작 인정

아내의맛 과장 연출 논란에 대해 함소원이사과 입장이 전해졌다.


함소원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의 맛' 제작진의 입장이 담긴 기사 페이지의 한 장면을 캡쳐한 사진과 함께 "맞습니다 모두 사실입니다. 개인적인 부분들을 다 이야기하지 못했고 잘못했다"고 운을뗐다.

이어"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했다. 잘못했다. 변명하지 않겠다"면서 "친정과도 같은 '아내의 맛'에 누가 되고 싶지 않았기에 자진 하차 의사를 밝혔고 그럼에도 오늘과 같은 결과에 이른 것에 대해 진심으로 안타깝고 송구한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아내의 맛'을 통해 저희 부부를 지켜봐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거듭 고개를 숙였다.

앞서 '아내의 맛' 제작진은 이날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저희 '아내의 맛'은 다양한 스타 부부를 통해 각양각색의 삶의 모습을 진솔하게 조명함으로써 시청자 여러분께 공감과 웃음을 전달하는 것을 최우선의 가치로 두고 제작해 왔다"며 "모든 출연진과 촬영 전 인터뷰를 했으며, 그 인터뷰에 근거해서 에피소드를 정리한 후 촬영하는 것을 원칙으로 했다. 다만 출연자의 재산이나 기타 사적인 영역에 대해서는 개인의 프라이버시 문제이기 때문에 제작진이 사실 여부를 100% 확인하기엔 여러 한계가 있다는 점을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함소원 씨와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뒤늦게 파악하게 됐다. 방송 프로그램의 가장 큰 덕목인 신뢰를 훼손한 점에 전적으로 책임을 통감한다"고 사과했다.


이하 함소원 인스타그램 글 전문

맞습니다 모두다 사실입니다

저도 전부다 세세히 낱낱이 개인적인 부분들을 다 이야기하지 못했습니다. 잘못했씁니다 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하였습니다 잘못했습니다.

여러분 제가 잘못했습니다. 변명하지 않겠습니다 잘못했습니다.

친정과도 같은 '아내의 맛'에 누가 되고 싶지 않았기에 자진 하차 의사를 밝혔고 그럼에도 오늘과 같은 결과에 이른 것에 대해 진심으로 안타깝고 송구한 마음입니다.

그간 '아내의 맛'을 통해 저희 부부를 지켜봐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공유로 사는 건 어떤 기분인가요?" [TF인터뷰]
공유가 영화 '서복'을 통해 돌아온다. 데뷔 20주년을 맞아 개봉하는 이 작품을 통해 그의 내면은 한층 더 ...
오세훈의 데스노트…박원순 지우기...
오세훈 서울시장이 본격적으로 업무 파악에 돌입하면서 고 박원...
충북선 달천구간 정상화 범시민위...
[뉴트리션] 충북선 달천구간 정상화 범시민위원회...
양평군 지평면, YP행복버스 개통 ...
지평면 YP행복버스 개통 기념 시승식 [뉴트리션] ...
안성시 고삼면, 새마을남녀지도자...
영농폐기물 집중수거 [뉴트리션] 안성시 고삼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