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세븐틴 민규, 학폭 의혹 일단락→활동 재개..."성숙한 사람 될 것"

더팩트 | 2021.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그룹 세븐틴 민규가 학교 폭력 의혹을 벗었다. 6일 소속사 측 공식 SNS를 통해 해당 사건과 관련한 입장문을 게재하고 민규의 활동 재개를 알렸다. /더팩트 DB
그룹 세븐틴 민규가 학교 폭력 의혹을 벗었다. 6일 소속사 측 공식 SNS를 통해 해당 사건과 관련한 입장문을 게재하고 민규의 활동 재개를 알렸다. /더팩트 DB

"팬 여러분 곁에 오래 남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

[더팩트|박지윤 인턴기자] 그룹 세븐틴 민규가 최근 불거진 학교폭력(학폭) 의혹을 해소하고 활동을 재개한다.

6일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온라인상에 게시된 세븐틴 멤버 민규의 학창 시절 관련 당사의 최종 입장을 전달 드린다"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소속사 측은 "앞서 전달 드린 입장에 이어 마지막으로 중학교 당시 일을 글로 쓰신 분을 통해 B로 지칭되는 당사자분과 연락이 닿아 3주가 넘는 시간 동안 사실관계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아티스트는 중학교 시절 친구들이 장난을 치면 옆에서 별 생각 없이 따라 웃고는 했다고 설명했다. 그렇기에 아티스트는 당시 상황이 기억에 없고 어떠한 의도가 있지 않았더라도, 본인으로 인해 당사자께서 상처받은 부분이 있다면 미안하다는 메시지를 회사를 통해 전했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당사자분 또한 과거의 일로 아티스트가 더 큰 책임을 지는 것을 바라지 않는다고 말씀 주셨다"며 "당사자분과 아티스트 모두 이 일로 서로에게 추가적인 피해가 없기를 바라고 있다. 따라서 혹여나 본 건에 대해 불필요한 억측으로 당사자께 피해가 가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민규도 소속사를 통해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앞으로보다 신중하게 행동하며 팬 여러분의 곁에 오래 남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2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민규를 학폭 가해자 지목한 데 이어 방관 의혹까지 주장하는 글이 제기되며 논란에 휩싸였다. 소속사는 민규를 가해자라고 주장한 인물과 방관 의혹 글 작성자 및 관련 인물들을 만나 오해를 풀었던 바 있다.

소속사 측은 입장문 말미에서 "이로써 아티스트의 학창 시절과 관련한 본 사안을 일단락하려고 한다"며 활동 재개를 알렸다.

<다음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입장문 전문>

안녕하세요.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온라인상에 게시된 세븐틴 멤버 민규의 학창시절 관련 당사의 최종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우선 당사는 이번 사안에 대해 사실 관계를 빠짐 없이 확인하고, 무엇보다 그 과정에서 누구도 부당함을 느끼지 않도록 한다는 원칙으로 임했습니다. 따라서 아티스트와 관련한 글을 쓰신 분들과 직접 소통하며 사실 관계를 확인했고, 이를 통해 사실이 아니거나 오해가 있던 부분을 바로잡아 밝힌 바 있습니다.

앞서 전달드린 입장에 이어 마지막으로 중학교 당시 일을 글로 쓰신 분을 통해 B로 지칭되는 당사자분과도 연락이 닿아 3주가 넘는 시간 동안 사실관계를 확인했습니다. 약 10년 전 있었던 일에 대해 각자의 주장과 기억이 어긋난 부분이 있었지만 서로가 동의할 수 있는 지점을 찾기 위해 노력하였습니다.

당사자분과 직접 만나 대화를 나누며 증거나 제3자의 이야기를 주고 받는 진실 공방을 넘어, 서로의 입장을 이해하고 배려하며 논의를 이어나갔습니다. 아티스트는 중학교 시절 친구들이 장난을 치면 옆에서 별 생각 없이 따라 웃고는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렇기에 아티스트는 당사자께서 설명한 상황이 기억에 없고 어떠한 의도가 있지 않았더라도, 본인으로 인해 당사자께서 상처받은 부분이 있다면 미안하다는 메시지를 회사를 통해 전했습니다. 당사자분 또한 과거의 일로 아티스트가 더 큰 책임을 지는 것은 바라지 않는다고 말씀주셨습니다.

당사자분과 아티스트 모두 이 일로 서로에게 추가적인 피해가 없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따라서 혹여나 본 건에 대해 불필요한 억측으로 당사자께 피해가 가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온라인 상에 글을 쓰신 분들을 찾고, 여러 사람의 기억을 되짚어보며 사실 관계를 파악하는 것은 많은 시간과 노력이 드는 일이었습니다. 허투루 해서는 안 되는 일이기에 매 과정마다 최대한 신중하게 접근했습니다. 이로 인해 당사의 최종 입장 표명이 늦어진 점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민규는 이번 일이 발생한 것만으로도 팬 여러분께 걱정과 우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다음과 같이 전했습니다.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합니다. 이번 일을 겪으면서 힘들기도 했습니다. 그렇지만 제 생각이나 기억과 달리 의도치 않은 저의 행동으로 인해 누군가는 상처 받을 수 있다는 점을 알게 되었습니다. 또 앞으로 어떤 태도를 가져야 하는지 생각해보는 시간이기도 했습니다.저는 팬 여러분의 사랑으로 활동하는 사람이고, 그렇기 때문에 좋은 에너지를 돌려드리기 위해 더 성숙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는 점을 다시 한번 깨달았습니다. 앞으로 보다 신중하게 행동하며 팬 여러분의 곁에 오래 남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당사는 이로써 아티스트의 학창시절과 관련한 본 사안을 일단락하려고 합니다. 또한 민규는 잠시 멈췄던 활동을 재개하고, 정해진 일정을 차차 소화해나갈 예정입니다.

당사 또한 소속 아티스트 관련 일로 많은 분들께 염려를 끼쳐드린 점에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jiyoon-1031@tf.co.kr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희재 티저, 가수 영탁 프로듀싱 화제
김희재 티저, 가수 영탁 프로듀싱 '화제'가수 김희재가 신곡 티저를 공개했다,김희재는 13일 0시 공...
강다니엘, 생각·공감 지향한 YELL...
강다니엘이 13일 오후 6시 새 앨범 'YELLOW'를 발표한다. 강렬한...
송파구 확진자 접촉 광주 코로나19...
연합뉴스[한스경제=허지형 기자] 서울 지역 코로나19 환자로 인...
당도 선별한 참외 관련 홈플 퀴즈 ...
13일 홈플퀴즈 정답이 화제를 모았다. / 마이홈플러스 캡처[한스...
김희재,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 공...
가수 김희재가 첫 싱글 '따라따라와'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했...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3일 [화]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