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츄 공식입장, 동창생 반박글도 등장

국제뉴스 | 2021.02.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츄 학폭 논란에 소속사 츄 공식입장, 동창생 반박글도 등장

츄 공식입장이 전해진 가운데 츄 동창생의 반박글도 게재됐다.


츄의 동창생이라고 밝힌 누리꾼 A씨는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저는 지우와 초등학교 때부터 알고 지낸 친구"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츄와 함께 찍은 학창시절 사진을 증거로 들었다.

A씨는 "지우가 말도 안되는 일을 겪는 것 같아 당황스러운 마음에 급히 가입해서 댓글 남긴다"며 "당시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학생들과 무슨 일이 있었는지 구체적으로 알지는 못하지만 결코 따돌림에 가담할 친구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구체적으로 모른다고 추상적으로 결론 짓는 게 아니다"라며 "산남중학교는 규모가 큰 학교가 아니어서 대부분 같은 동네 초등학교를 같이 졸업하고 입학했던 학교였기 때문에 동창의 이름과 얼굴 정도는 거의 알고, 따돌림이 있었다면 많은 학생들이 기억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음악 수행평가같은 공식적 자리에는 같은 반 학생뿐만 아니라 선생님까지 계셨을 것"이라며 "중학교 1학년 당시 음악 선생님은 저희 반 담임선생님이셨는데 수행평가를 치를 때 누군가 야유했다면 그것을 가만히 지켜볼 분은 아니셨다"고 설명했다.

A씨는 "몇 달 동안 짝꿍으로 지낸 지우는 누구보다 착하고 예의 바른 친구였으나 결코 남에게 피해 줄 친구도 아니었다"며 "익명 뒤에 숨어 불특정다수의 사실무근 글로 희생자가 생기질 않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지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츄의 학폭 의혹을 제기하는 누리꾼의 주장이 이어졌다.


글쓴이는 츄가 자신과 친구들 사이를 이간질하고 본인을 '왕따 주동자'라고 거짓말했다고 주장했다.


해당 주장에 츄의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공식입장을 통해"제기된 주장은 사실과는 다른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며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와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강철부대 박수민 중사, 각종 논란에 해명 예고
'강철부대' 박수민 중사, 각종 논란에 해명 예고(사진= 채널A)'강철부대'에서 하차한 박수민 ...
신인 걸그룹 라잇썸, 나영·휘연 ...
라잇썸의 멤버 나영(왼쪽)과 휘연이 공개됐다. 큐브는 라잇썸 멤...
달뜨강 종영, 김소영 나인우가 만...
달뜨강 종영, 김소영 나인우가 만든 온달이야기달뜨강 종영 소식...
윤여정 예측투표, 압도적 승리 기...
윤여정 예측투표, 압도적 승리 기대감(사진= SAG)윤여정 예측투...
류현진, 불방망이 보스턴에 와르르...
류현진이 21일(한국시각) 보스턴을 상대로 시즌 두 번째 패전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21일 [수]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매운새우깡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