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구미호뎐' 녹즙 아줌마, 우렁각시 이무기와 어떤 관계일까…'문지기 문지기 문열어라'=단서

비즈엔터 | 2020.10.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구미호뎐 녹즙아줌마(사진=tvN '구미호뎐' 방송화면 캡처)
▲구미호뎐 녹즙아줌마(사진=tvN '구미호뎐' 방송화면 캡처)


'문지기 문지기 문열어라'가 '녹즙 아줌마'와 우렁각시의 관계를 알려주는 단서가 될 것인지 '구미호뎐'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29일 방송된 tvN '구미호뎐'에서 이무기(이태리)는 "손님이 오고 있다"면서 "이랑(김범)이 이연(이동욱)의 아킬레스건이 될지 시험해보자"라고 말했다.

이무기의 손님은 녹즙 아줌마(심소영)였다. 그는 이랑과 남지아(조보아)에게 접근해 두 사람이 가장 무서워하는 것이 무엇인지 물었다. 녹즙 아줌마가 떠나자 이랑과 남지아의 귓가에는 "문지기 문지기 문열어라"로 시작하는 전래동요 '대문 놀이'가 들리기 시작했다.


이랑과 남지아는 노랫소리가 들리는 방향의 문을 열었고, 두 사람은 각자 기억 속 가장 공포스러웠던 순간인 아귀의 숲과 여우고개에 어느새 와 있었다. 이랑과 남지아는 곧 죽을 위기에 놓였다.


녹즙 아줌마는 이연을 찾아가 두 개의 문을 소개하며 "하나를 선택해라. 왼쪽으로 가면 이랑을 구할 수 있고, 오른쪽으로 가면 남지아를 구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연은 이무기가 보낸 것이냐고 협박했고, 녹즙 아줌마는 "동업자 정도라고 해두지"라면서 자리를 떴다.


이랑의 선택은 이연이었다. 이랑은 아귀에 물려 죽어가는 이연을 향해 "꼬맹이"라며 달려들었다. 이연은 이랑에게 "단 한순간도 너를 버린 적이 없었다"라고 고백했다.


한편, '구미호뎐' 시청자들은 이 녹즙 판매원이 '우렁각시' 복혜자(김수진)와 연결된 인물로 추측하고 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0 0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한국유럽학회장에 이무성 명지대 교수
viewer 이무성 명지대 교수/연합뉴스한국유럽학회가 제28대 학회장으로 이무성(사진) 명지대 정치외교...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에 황...
viewer 문재인 대통령/연합뉴스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
안젤리나 다닐로바 '대한외국인' ...
viewer 방송인 안젤리나 다닐로바가 4일 경기도 일산 MBC드림...
<코>픽셀플러스, 4.33% 오르며 체...
픽셀플러스(08760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트가 4일 오전...
<유>대영포장, 8.19% 오르며 체결...
대영포장(01416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트이 4일 오전 9...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5일 [토]

[출석부]
팔도비빔면
[포인트경매]
죠스떡볶이 2인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