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 박보검, 유쾌, 상쾌, 통쾌=3쾌(快) 연기로 시원한 힐링 선사

이슈와뉴스 | 2020.09.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춘기록
사진제공 :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청춘기록’의 박보검이 유쾌, 상쾌, 통쾌한 3쾌(快) 연기로 안방극장에 시원한 힐링을 선사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4회에서는 다시 배우의 꿈을 향해 직진하는 박보검(사혜준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어떠한 것에도 기죽지 않고 꿋꿋하게 앞을 향해 나아가는 당당한 모습은 활기찬 에너지로 가득했다. 특히 매니저 신동미(이민재 역)와는 의기투합 차진 호흡으로 유쾌한 재미를 더했다.
 
한편, 박소담(안정하 역)과의 관계에서는 기분좋은 상쾌함을 전했다. 박소담의 ‘덕밍아웃’ 이후 한결 편안한 사이로 발전한 두 사람은 서로에게 한 걸음씩 가까워지는 모습으로 풋풋한 설렘을 전한 것.
 
그런가 하면, 마지막 엔딩에서는 속이 뻥 뚫리는 통쾌함을 자아냈다. 앞서 자신에게 폭력을 휘둘렀던 톱스타 김건우(박도하 역)를 위협하는 역할을 맡게 된 박보검이 짜릿한 역전 상황을 만들어낸 것. 또한 “배우에게 수저는 밥 먹을 때 쓰는 도구일 뿐이다”라는 ‘수저 계급론’을 뒤집는 속 시원한 대사로 보는 이들에게 속 시원한 쾌감을 안겼다.
 
‘청춘기록’에서 박보검은 꿈과 현실 사이에서 고민하는 청춘의 복잡다단한 내면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을 받아왔다. 이번 4회에서는 정정당당한 유쾌, 상쾌, 통쾌의 3쾌(快) 연기를 선보이며 힐링을 선사했다는 평. 한층 깊어진 연기력으로 연이은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는 박보검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으며 ‘보검매직’을 입증하고 있다.
0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TF포토] 달려라 박건우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2020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26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
'개천철 차량집회 예고' 새한국, ...
viewer 개천절 차량 집회를 예고한 보수단체 새로운 한국을 ...
대구 수성구 청소년 및 가족들, 코...
대구 수성구지역 청소년과 가족들이 지난 주말 수성구청소년수련...
[단독포토] '아이대' NCT DREAM, ...
'2020 추석특집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이하 '아이대')의 '...
[단독포토] '아이대' NCT DREAM 재...
'2020 추석특집 아이돌 e스포츠 선수권대회'(이하 '아이대')의 '...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6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