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윤상 "청년들 응원하는 마음 담아".. KBS 다큐3일 내레이터로 출격!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출처:오드아이앤씨][사진출처:오드아이앤씨]

작곡가이자 음악 프로듀서인 윤상이 내레이터로 출격한다.


윤상은 KBS <다큐멘터리 3일> 627회 '실패해도 괜찮아' 편에 등장하는 청년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흔쾌히 내레이션을 맡았다.


오늘(5일) 밤 방송되는 KBS <다큐멘터리 3일>의 '실패해도 괜찮아'는 전라남도 목포에 생긴 '괜찮아마을'을 기록한 이야기다. 이 마을에는 서울을 떠나 인생을 다시 설계하고 싶은 청년 30여 명이 살고 있다.


윤상은 내레이션을 통해 이 청년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괜찮다'는 말을 듣기 위해 하나둘 모인 이 청년들은 목포 원도심을 무대로 마음껏 자신의 삶을 실험하는 중이다.


음악 제작·공연 전반의 전문가로서 폭넓은 세대를 아우르는 윤상은 인생 선배의 시선으로 이들의 도전을 따뜻하게 바라봤다. 윤상은 청년들의 다양한 삶을 응원한다는 프로그램 취지에 깊이 공감하며 선뜻 내레이션을 맡았다는 후문.


특히, 해당 회차의 예고편에는 윤상의 1990년 정규앨범 '윤상'의 수록곡 <한 걸음 더>가 삽입되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다큐3일 제작진은 "본편에도 등장하는 윤상의 노래와 감미로운 윤상 목소리의 조화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윤상이 내레이터로 등장하는 <다큐멘터리 3일> 627회 '실패해도 괜찮아목포 괜찮아마을 72시간'은 오늘(5일) 밤 10시 50분, KBS1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남기두의 눈] 위드 코로나 시대의 대규모 집회, 폭력...
남기두 본지 발행인 오는 개천절 서울 광화문 집회를 개최가 경찰의 금지통고에도 불구하고 일부 단체에...
경주소방서, 추석맞아 전통시장 장...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소방서(서장 정창환)는...
강홍석, 청재킷 깃 올리고 '심쿵'
viewer 배우 강홍석이 24일 오후 서울 목동 SBS에서 열리는 S...
김동건 아나운서, 훈훈한 비주얼
viewer 김동건 아나운서가 지난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
손인사하는 신성
viewer 가수 신성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진행되는...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5일 [금]

[출석부]
미샤 3천원권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