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오지호X신소율 태백권 크랭크업…"올 하반기 개봉 예정"

더팩트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오지호(왼쪽) 신소율 주연의 영화 '태백권'이 촬영을 끝마쳤다. '상상 초월 코믹 액션'이라는 슬로건을 내건 이 작품은 후반작업을 끝내고 올해 말 개봉 예정이다. /더팩트 DB
오지호(왼쪽) 신소율 주연의 영화 '태백권'이 촬영을 끝마쳤다. '상상 초월 코믹 액션'이라는 슬로건을 내건 이 작품은 후반작업을 끝내고 올해 말 개봉 예정이다. /더팩트 DB

'상상 초월' 코믹 액션 예고

[더팩트 | 유지훈 기자] '태백권'이 모든 촬영을 마무리했다.


3일 제작사 그노스와 꿀잼컴퍼니는 "영화 '태백권'이 최근 크랭크업했다. 후반 작업 후 하반기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태백권'은 태백권의 계승자가 사라진 사형을 찾기 위해 속세로 내려왔다가 지압원을 차리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담은 코믹 액션이다.


태백권의 유일한 계승자이자 사형을 찾으러 왔다 졸지에 지압원 원장이 되어버린 성준 역은 영화 드라마 연극 등 다방면에서 활동 중인 오지호가 맡았다. 반듯하면서 강한 이미지를 버리고 순진무구한 성준을 열연하며 새로운 매력을 각인시킬 계획이다.


성준의 억척스러운 아내이자 지압원의 실질적 원장인 보미 역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으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신소율이 맡았다. 보미는 7년 전 건달들로부터 자신을 구해 준 성준에게 한눈에 반해 결혼까지 골인하고 현재는 사채업자들에게 괴롭힘을 당하는 억척스러우면서도 속으로 정이 많고 여린 인물이다.


뮤지컬 '영웅'을 비롯해 넷플릭스 '킹덤2'에 출연했던 정의욱은 사라진 사형이자 태백권의 2인자인 진수에 분한다. 영화 '공수도'에서 주인공의 아버지이자 공수도 관장으로 등장했던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진지하지만 웃음을 유발하는 독특한 캐릭터를 맡아 극에 활기를 더한다.


tissue_ho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손흥민, 사우샘프턴전 4골 폭발…첫 해트트릭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EPL 진출 이후 리그에서 처음으로 해트트...
이형택=‘꾀꼬리’, 테니스 선수 ...
‘꾀꼬리’는 테니스의 전설 이형택이었다.20일 방송된 MBC 예능...
채국희 아닌 '홍춘이' 최란…모두...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백마'의 정체는 채국희가 아닌 최란(...
“조상 대대로 내려온 목장·오름...
“가진 건 오름뿐인데 매년 1000만원을 어떻게 냅니까. 사람들이...
'족금 전문가' 오민석, 이국주 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족금(발금) 보는 오민석(사진=SBS 방송...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1일 [월]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