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KBS 女 화장실 몰카 설치범, 공채개콘 출연 男 개그맨?

더팩트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의도 KBS 사옥 연구동에 불법촬영 카메라(몰카)를 설치한 용의자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고 2일 조선일보가 보도했다. /더팩트 DB
여의도 KBS 사옥 연구동에 불법촬영 카메라(몰카)를 설치한 용의자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고 2일 조선일보가 보도했다. /더팩트 DB

'몰카범은 KBS 직원' 보도 하루 만에 'KBS 공채 출신 개그맨' 보도 나와

[더팩트 | 정병근 기자] 여의도 KBS 사옥에 불법촬영 카메라(몰카)를 설치한 용의자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조선일보는 2일 "KBS 본사 건물 여자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했다가 적발되자 1일 경찰에 자수한 용의자는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이 용의자에 대해 "2018년 7월 KBS 공채 전형을 통해 방송에서 활동하는 A씨"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KBS와의 1년 공채 전속계약이 끝나고 프리랜서 개념으로 활동해왔고 지난달에도 KBS2 '개그콘서트'에 출연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달 29일 '개그콘서트' 연습실 등이 있는 여의도 KBS 연구동 내 여자화장실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몰카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이후 1일 새벽 용의자가 자수, 경찰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이와 관련해 조선일보는 지난 1일 'KBS 화장실 몰카 범인은 KBS 남자 직원이었다'는 내용의 보도를 했고 KBS는 "경찰 측에 용의자의 직원(사원) 여부에 대한 사실 관계를 확인한 결과 직원(사원)이 아니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 KBS는 "조선일보 기사에 대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확인 절차 없이 조선일보 기사를 인용 보도하는 매체에 대해서도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몰카범이 KBS 공채 출신 개그맨이라는 보도와 관련해서는 아직까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나에게 있어서는 꿈같은 직장이었던 경기도 체납관리...
(수원=국제뉴스)김만구 기자 = 남편없이 홀로 4명의 자녀를 키우고 있습니다. 비록 1년의 단기 일자리지만,...
이재명 핵심公正예산, 도의회 삭감...
(수원=국제뉴스)김만구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최대 핵심인...
[아듀 구미호뎐①] 내실 탄탄 준비...
'구미호뎐'이 오는 12월 3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작품은 이...
2년 연속 5관왕! 클리오, 2020 올...
스트릿 컨피던스를 지향하는 메이크업 브랜드 ㈜클리오(대표 한...
[피플] 박성민 최고위원 “청년TF,...
당내 쓴소리 담당…진의 왜곡되지 않도록 ‘좋은’ 쓴소리할 것...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30일 [월]

[출석부]
월드콘
[포인트경매]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