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부럽지 치타♥남연우, 유기동물보호소 데이트...마음까지 예쁜 커플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제공사진=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제공

치타♥남연우 나이가 궁금한 가운데 치타와 남연우 커플이 유기동물보호소를 찾는다.


1일(금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에서는 치타와 남연우 커플이 유기동물보호소를 방문한 모습이 공개된다.


매회 '부럽지'를 통해 알코올향 가득한 예측불가 데이트를 보여준 치타-남연우 커플이 이번엔 스페셜한 논 알코올 데이트를 보여준다. 지난해 겨울 치타와 남연우는 팬들과 함께 군치미(군고구마+동치미)를 판매하는 이벤트를 펼쳤는데, 이벤트의 수익금을 기부금으로 전하고 코로나19로 찾는 이들이 줄어든 유기동물보호소에 힘을 보태기 위해 현장을 찾았다.


공개된 사진 속 유기동물보호소는 치타와 남연우가 연애 1주년을 기념해 함께 찾았던 곳이자, 치타가 자신의 반려묘와 처음 만난 곳으로 인연이 깊다. 남연우는 처음 치타와 그곳을 찾았던 때를 떠올리며 "어떤 이벤트보다 좋았어"라고 당시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치타와 남연우는 고양이와 강아지 약 350여 마리를 위한 사료 전달은 물론 청소, 산책, 목욕까지 완벽 호흡으로 힐링의 시간을 선사한다. 다리가 불편한 강아지와 산책을 한 남연우는 세심한 배려로 부럽패치 MC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전진은 남연우의 모습에서 예비 신부가 떠오른다며 깨알 자랑을 놓치지 않았다고.


또한 치타와 남연우는 아직 이름이 없는 강아지 4남매의 이름 짓기에 도전했다. 봄-여름-가을-겨울부터 고스톱 용어까지 다양한 후보가 언급된 가운데 재미와 스웨그를 동시에 잡은 작명센스를 폭발시켰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한편 치타 나이는31세, 남연우 나이는39세며 남연우는 치타가 출연하는 영화의 감독으로 알려져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키프클랜 출신 임수, 로맨틱팩토리 새 아티스트 합류...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임수(사진=로맨틱팩토리 제공)키프클랜 소속 아티스트 임수가 로맨틱팩토리에 합...
① [스타웨딩] 서로를 아껴주는?모...
첫눈에 반하는 사랑을 믿는가.?배우 유희석은 지인의 결혼식에서...
방탄소년단, 신곡 빌보드 핫100 정...
[한스경제=양지원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신곡 '라이프 ...
이사벨, 전 청와대 관료와 결혼…"...
팝페라 가수 이사벨이 결혼했다. 현재 혼인 신고를 마친 상황으...
시적화자 서아X도코, 정규 1집 '수...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시적화자(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1일 [화]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