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더 킹 이민호, 안방극장 하드캐리한.."불꽃 연기 투혼"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혹한의 겨울부터 따스한 봄까지, 8개월간 '더 킹'에 혼신의 힘을 쏟은 이민호의 연기 투혼이 클라이맥스로 향할수록 빛을 발하고 있다.

[사진제공 : MYM엔터테인먼트]

SBS 금토드라마 '더 킹 : 영원의 군주'에서 대한제국 황제 이곤으로 분한 이민호가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연기로 '황제(폐하) 앓이'를 유발 중이다.


설레는 로코·멜로 연기뿐 아니라 승마와 검술, 총기를 능수능란하게 다루는 액션 장인의 면모, 진정성을 더한 무르익은 감정 연기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키고 있다.


특히 지난 주 13회 방송이 압권이었다. 이민호는 몸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역대급 '대반전' 엔딩을 완성하며 호평을 이끌었다. 25년 전 어린 자신을 구해준 사내가 미래, 즉 현재의 자신이라는 사실을 깨달은 이곤(이민호). 하지만, 곧 루나(김고은)의 독살 시도로 정신을 잃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삶을 관통하는 커다란 진실을 마주하게 된 순간부터 의식을 잃어가는 과정까지, 시청자들은 4분여간 펼쳐진 이민호의 섬세하고 밀도 높은 연기 투혼을 극찬했다. 정태을(김고은) 행세를 하는 루나를 말없이 응시하는 고요한 눈빛은 서늘한 긴장감을 드리웠고, 유리에 비친 자신을 보며 25년 전 은인의 정체를 깨닫는 충격과 혼란에 휩싸인 모습은 심박수를 치솟게 했다. 그리고 "이렇게 완성되는 거였구나"라는 나지막한 독백과 함께 한줄기 눈물을 떨구고, 고통에 신음하며 바닥에 쓰러지는 이민호의 혼신의 연기가 정점을 찍었다.


이 13회 엔딩 장면은 총성이 울리던 1회 과거 역모의 밤 상황과 톱니바퀴처럼 맞물리며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안겼다. 복면에 감춰져 있던 사내의 얼굴이 드러나는 마지막 컷에서, 이민호의 강렬한 눈빛이 반전이 주는 전율을 배가했다. 방송 직후에는 "이민호 엔딩 충격, 소름의 연속" "이민호 얼굴, 눈 빨개지는데 내가 독 마신 느낌. 매번 역대급이다" "이민호 아닌 황제는 상상 불가" "이민호 황제 포스는 찐이다" 등의 호평이 쏟아졌다.


이민호는 마지막까지 황제 이곤 그 자체로 분해 몰입을 이끌고 있다. 기품 넘치는 비주얼은 물론, 부드러우면서도 선 굵은 카리스마로 '본 투 비 황제' 매력을 발산하며 전 세계 여심을 뒤흔들고 있다. 무엇보다 이전보다 한층 짙어진 이민호의 눈빛과 목소리가 평행세계 로맨스의 애틋함을 배가시키며 많은 이들을 '황제(폐하) 앓이'로 몰아넣고 있다. 인물 자체로 집중할 수 있게끔 배우가 외적 내적으로 치밀하게 분석하고, 세밀하게 노력을 기울였음을 엿보게 한다.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 14회는 오는 6월 5일(금) 밤 10시에 방송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단양교육청, 단양 STEAM 과학축제 운영
단양 STEAM 과학축제 모습(사진=단양교육청)(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단양교육지원청(교육장 조...
단양군, 7.7.7 온라인 치매극복 걷...
워크온 포스터(사진=단양군)(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단양군 단양읍, 도시재생 주민협의...
창립총회 모습(사진=단양군)(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박준배 김제시장, "전주대대이전 ...
박준배 김제시장과 온주현 김제시의회 의장이 김승수 전주시장을...
가레스 베일 토트넘 입단, 손흥민...
가레스 베일(31·웨일스)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0일 [일]

[출석부]
죠스떡볶이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