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유연석, 슬기로운 의사생활 종영소감..."촬영 모든 순간들이 소중하고 행복"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배우 유연석이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29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소아외과 교수 '안정원' 역으로 분한 유연석의 종영 소감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출처:킹콩 by 스타쉽][사진출처:킹콩 by 스타쉽]

유연석은 소속사를 통해 "안녕하세요. 유연석입니다. 7개월 전쯤 '슬기로운 의사생활' 촬영을 시작했던 것 같은데, 언제 이렇게 시간이 지나갔나 싶을 정도로 모든 순간들이 소중하고 행복했던 것 같습니다. 여러분들께도 저의 행복함이 전달되지 않았을까 생각합니다"라며 작품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정원이를 만날 수 있도록 해주신 신원호 감독님과 이우정 작가님, 최고의 스태프분들, 그리고 우리 '미도와 파라솔' 멤버들과 동료 선후배 배우분들 정말 감사하고 사랑합니다"라고 함께한 이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유연석은 "그동안 큰 사랑과 응원 보내주셔서 너무나 감사했습니다. 시청자 여러분들 덕분에 정말 재미있게, 또 힘내서 촬영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저희 드라마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잠깐이나마 웃을 수 있고 위로가 될 수 있는 드라마가 되셨길 바랍니다"라며,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고, 그때까지 여러분 모두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종영 소감을 마무리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유연석은 '안정원'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내며 많은 호평을 받았다. 그는 정원이 의사로서 최선과 진심을 다 하는 열정적인 모습을 진정성 있게 그려냈다. 뿐만 아니라 99즈 친구들과의 찰떡 케미와 장겨울(신현빈 분)과의 러브라인은 안방극장에 훈훈함과 설렘을 안겨줬다. 이에, 앞으로 유연석이 보여줄 연기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인다.


한편, 유연석은 차기작인 영화 '멍뭉이'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민의힘 맹비난한 北 매체…“추미애 사건은 ‘제2의...
북한 선전 매체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27)씨 군 휴가 미복귀 관련 여러 의혹을 제기한 국민의힘...
반전 또 반전…네이마르, 사카이에...
네이마르가 일본인 수비수 사카이 히로키에게 인종차별 발언을 ...
중학생도 돌봄비 15만원…35~64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22일 본회의를 열고 제4차 추가경정...
심상정 "민생문제 당리당략 접근 ...
심상정 정의당 대표.(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심상정 정의...
`애로부부` 허윤아 ``부부관계 대...
사진:채널A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2일 [화]

[출석부]
초코에몽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