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기리보이, 이용수 할머니 조롱 논란에 사과 "생각 없던 행동"

더팩트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리보이가 이용수 할머니 조롱 논란에 대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기리보이 SNS
기리보이가 이용수 할머니 조롱 논란에 대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기리보이 SNS

이용수 할머니 나오는 뉴스 캡처해 "앵커 세 명인 줄" 발언 논란

[더팩트|이진하 기자] 래퍼 기리보이가 SNS 게시글 논란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기리보이는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뉴스의 한 장면을 올렸다. 이 장면은 두 명의 뉴스 앵커 사이에 최근 기자회견을 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기리보이는 해당 사진과 함께 "앵커 세 명인 줄"이란 글을 함께 게재했다.


이후 기리보이의 글을 본 누리꾼들은 '이용수 할머니를 조롱한 것이 아니냐'며 논란이 불거졌다. 자신의 글이 논란이 되자 해당 스토리를 삭제하고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사과문을 남겼다.


그는 "최근 수많은 글들이 너무 무섭고 피하려고 했으나 제 멍청한 행동들에 대한 대가를 받아들이고 피하지 않으려고 글을 올립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논란에 대해 언급하며 "너무 가볍게 생각하고 많은 사람들이 보는 제 SNS에 생각 없이 경솔하게 글을 올린 것을 사과드린다"며 "조롱을 할 의도는 없었고 아무 생각 없이 글을 올렸다가 어떤 내용인지 인지를 한 후 바로 삭제했다"고 말했다.


기리보이는 자신의 평소 상태에 대해 고백을 하기도 했다. 그는 "평소 저는 멍청하고 생각 없는 행동을 자주 한곤 한다"며 "상담도 받아보고 약도 처방받아 먹고 활동적으로 생활을 하려고 운동도 하고 좀 더 여러 사람들과 어우러지고 싶었는데, 의욕이 넘쳐 확 터졌던 것 같다"고 말하며 앞으로 행동을 조심하겠다고 반성의 글을 남겼다.


끝으로 그는 "틱톡 공연 때 힘든 시기 모두들 파이팅 하자는 의미에서 마지막 곡을 그렇게 했던 거였는데 제가 제 영상 모니터를 해도 못 보겠더라"라며 "이 부분에서도 저의 판단 미스였던 거 같아 실망시켜드려서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기리보이는 지난 27일에 '틱톡 스테이지 위드 힙합 플레이어' 공연에서 무성의해 보이는 공연 태도로 비판을 받았던 바 있다. 여기에 대해 그는 "정신과 몸과 행동 라이브 들을 열심히 트레이닝 해 멋있는 사람이 되겠습니다"라고 언급했다.


jh311@tf.co.kr
[연예기획팀|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배우 서예지 끌로에의 새로운 뮤즈로 발탁, 동화 같은...
프랑스 명품 브랜드 끌로에(Chloe)가 배우 서예지와 함께 동화 같은 패션 화보를 공개했다.??사진 : 끌로에...
가수 이정희 나이 60세의 다이어트...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마이웨이' 이정희(사진제공 = TV CHOS...
한국제지 밀크, ‘국내 유일 생산 ...
반세기 역사의 인쇄용지 전문 생산 기업 한국제지가 국산 ...
<코>APS홀딩스, 3.26% 오르며 체결...
APS홀딩스(05462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트가 16일 오전...
'생방송 오늘저녁' 이베리코 수육...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생방송 오늘저녁'(사진제공=MBC)이베...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18일 [금]

[출석부]
포스틱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