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영탁 측 "음원 사재기 주장, 사실 아냐…심려 끼쳐 죄송"(공식)

YTN | 2020.03.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가수 영탁이 음원 사재기 의혹을 부인했다.

소속사 밀라그로 측은 오늘(26일) 공식입장을 내고 "저희 회사와 관련된 음원 사재기 주장에 대해서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고 밝혔다.

이어 "규모가 작은 회사이다보니 가수 지원에 한계가 있었고 좋은 활동을 위해 주변에 조력을 구하며 여러 노력을 해왔으나, 그 과정에서 회사의 미숙함으로 영탁에게 어려움이 되지 않았는지 무거운 마음이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팬 여러분들께 심려 끼친 점 깊이 사과드린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밀라그로는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을 더 깊이 살피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영탁의 소속사가 지난 2018년 10월 '니가 왜 거기서 나와' 발매 당시 음원 사재기를 의뢰한 정황이 드러났다고 보도했다.

■이하 영탁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입니다.

저희 회사와 관련된 음원 사재기 주장에 대해서 사실이 아님을 밝힙니다.

규모가 작은 회사이다 보니 가수 지원에 한계가 있었고 좋은 활동을 위해 주변에 조력을 구하며 여러 노력을 해왔으나, 그 과정에서 회사의 미숙함으로 영탁에게 어려움이 되지 않았는지 무거운 마음입니다.

현재, 영탁은 새로운 매니지먼트 시스템에서 지원을 받으며 열심히 활동을 할 계획입니다. 또한 원소속사 밀라그로도 애정과 노력을 이어갈 것입니다.

팬 여러분들께 심려 끼친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밀라그로는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을 더 깊이 살피도록 하겠습니다.

트롯을 사랑하는 분들과 가수 영탁에게 많은 사랑을 보내주시는 팬분들께 죄송한 말씀과 감사의 마음을 함께 전합니다.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배상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영탁 SNS]
0 0
저작권자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막걸리 한 잔’ 열창하더니…미스터트롯 영탁 막걸...
TV조선이 방영한 ‘미스터트롯’에서 가수 강진의 ‘막걸리 한 잔’을 불렀던 영탁이 막걸리 업계를 점령했...
[단독] 혜리가 밝힌 #놀토 100회 #...
[OSEN=박소영 기자] (인터뷰 1에 이어)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
코로나19 확진자 47명 늘어난 1만2...
(사진제공=질병관리본부)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
[투데이TV]'날찾아' 박민영♥서강...
[헤럴드POP=천윤혜기자]JTBC ‘날찾아’가 ‘마멜커플’ 박민영X...
[아듀 KBL③] 지도자? 예능? 유튜...
왼쪽부터 문경은, 서장훈, 김승현. /OSEN [한국스포츠경제=이...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6일 [월]

[출석부]
쵸코에몽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모바일 상품권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