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난방비 20% 절감 ‘괴물뽁뽁이’ 주문폭주

이타임즈 | 2015.11.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온라인부] 유리창에 뽁뽁이를 붙이면 실내온도 3도를 올려주는 ‘괴물뽁뽁이"가 나왔다. 기존 저가형 뽁뽁이에 비해 열차단율이 2배가 높다. 그만큼 공기층이 두껍기 때문에 실내 더운 공기가 외부의 찬 공기에 열을 덜 빼앗긴다.

겨울철 난방비를 줄이기 위해서는 최대한 외부의 찬 공기가 내부의 따뜻한 공기로 유입되는 것을 막아야 열손실을 줄여야 난방비가 절약된다. 열손실의 주범은 오래된 주택, 연립, 발코니 확장한 아파트 등이 심한 외풍 때문이다.

이런 경우 난방을 해도 열손실이 발생해 실내온도가 3도정도 낮다. 실내온도 24~26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하루 5시간 작동하는 보일러가 외풍이 심한 경우 2시간 더 작동되어야 온도가 유지된다. 그래서 외풍이 심한집이 난방비가 20% 더 많이 든다. 월 난방비가 15만원이면 3만원이 외풍으로 인한 추가 지출이 발생하는 셈.



외풍이 심한 유리창에 단열전용 뽁뽁이를 붙이면 3도 실내온도가 상승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특수소재 UV은나노 ‘괴물뽁뽁이"는 유리창에 붙이면 비닐캡에 더블공기층이 형성이 되고 이 공기층이 외부온도를 삼중으로 차단해주는 격벽역할을 해준다.

일반 저가용 뽁뽁이에 비해 2배 이상 공기층이 더 두꺼워 단열 효율이 훨씬 높다. 마치 확장한 발코니를 원상태로 복구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또 괴물뽁뽁이는 겨울에는 외부 차가운 공기의 유입을 차단해서 내부 온도를 상승하게 하고 여름에는 뜨거운 외부 공기를 차단해 냉방 효율을 높이는 사계절 사용이 가능하다. 별도의 설치나 전기를 쓰지 않고분무기로 물을 뿌리고 붙이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사이즈는 폭 1M, 길이 10M이며 생활건강 전문기업 고려생활건강(www.korcare.co.kr)에서 구매자 전원에게 괴물뽁뽁이와 함께 사용시 난방효율을 더욱 높여주는 투명문풍지(6m)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단독으로 진행한다.

▶괴물뽁뽁이 자세히 보러가기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0 0

  • 이타임즈 인기 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병헌, 아버지 빚 10억 3년만에 청산 "일주일만에 父...
이병헌, 아버지 빚 10억 3년만에 청산 일주일만에 父 하늘로(사진=방송화면)이병헌이 빚 청산 스타 7위에 ...
섹시 산타로 변신한 오또맘 [똑똑S...
99만 팔로워를 보유한 SNS 스타 오또맘(본명 오태화)이 산타로 ...
다나카 ML 재진출 포기, 라쿠텐서 ...
'일본의 에이스' 다나카 마사히로(33.라쿠텐)이 메이저리그 재진...
샌즈 복귀? 후반기만 되면 힘 못쓰...
후반기 부진 원인을 증명하라KBO리그 타점왕 출신 제리 샌즈(34)...
일봉 야구계 '이정후 앓이' ML과 ...
메이저리그와 머니 게임까지 불사하겠다는 구단도 있다.일본 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4일 [토]

[출석부]
CU 3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CU 3천원권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