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사전투표소에서 불법 카메라 발견..범인은 "40대 유튜버"

글샘일보 | 2024.03.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글샘일보

4월10일 총선 사전투표소에 몰래 침입하여 불법 카메라를 설치한 40대 유튜버가 경찰에 붙잡혀 화제다.

인천 논현경찰서는 건조물 침입과 통신비밀보호법 위반 혐의로 40대 남성 A 씨를 체포하여 현재 조사하고 있다고 오늘 29일에 밝혔다.

경찰은 불법 카메라 설치 신고를 받고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는 등 수사를 벌여서 전날 오후 9시10분쯤?경기도 고양시 자택에서 A씨를 체포했다.?

경찰은 A씨가 인천 이외에 경남 양산 등 다른 지역 사전투표소에도 카메라를 설치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는 중이다.

40대 유튜버

유튜버로 활동하는 A씨는 최근 사전투표소인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과 서창동 행정복지센터에 몰래 침입하여?불법 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

28일 어제 인천시에 의하면 시내 전체 사전투표소 159곳을 점검한 결과로 남동구 2곳과 계양구 3곳에서 불법 카메라가 발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카메라를 수거하고, 불법 설치 경위를 확인하기 위하여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 후 지문을 채취하여 A씨를 붙잡은 바 있다.

특히 카메라에는 흰색 종이에 검은색 글씨로 'KT 통신 장비'라고 적힌 라벨이 붙어 있었고 이로 인하여?최초 카메라를 발견한 환경미화원은 KT 장비인 줄 알았다고 전해졌다.

그런데, 이틀 뒤에도 카메라가 계속 설치된 것을 이상하게 여긴 지난 20일, 센터 측에 이를 알리게 됐다.

센터는 21~25일 동안 KT와 정수기 임대업체, 시청 등에 이 카메라에 대하여 문의했으나 아무 관련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카메라를 설치한 용의자를 추적 중에 있다.

중앙일보에 의하면 이 용의자는 유튜버인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이라 자세한 내용을 확인해 줄 수 없다"라고 이야기했다.?

1 0
저작권자 ⓒ 글샘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20일 [토]

[출석부]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빽다방 노말한소프트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 GS25 모바일 금액 상품권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