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4일은 입춘...입춘대길 건양다경 붙이는 곳·방법·시간

국제뉴스 | 2024.02.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절기상 입춘을 앞두고 충남 논산 연산면 양지서당에서 유복엽 큰훈장과 유정우 훈장이 학생들과 함께 봄의 시작을 알리는 `입춘대길(立春大吉)',<img alt=
절기상 입춘을 앞두고 충남 논산 연산면 양지서당에서 유복엽 큰훈장과 유정우 훈장이 학생들과 함께 봄의 시작을 알리는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 입춘첩을 문에 붙이고 있다. 사진=국제뉴스

절기상 입춘(立春)을 맞이해 봄에 좋은 운수가 오길 바란다는 뜻의 '입춘대길'을 써 붙이는 방법과 시간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입춘은 24절기의 시작으로, 우리 조상들은 입춘을 한 해의 새로운 기운이 드는 날로 여겨왔다.


입춘첩에는 보통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봄이 시작되니 크게 길하고, 경사스러운 일이 많이 생긴다.), '소지황금출(掃地黃金出) 개문만복래(開門萬福來)'(땅을 쓸면 황금이 생기고 문을 열면 만복이 온다) 등의 글씨를 대문에 붙이는 세시풍속 행사가 전해 내려오고 있다.


붙이는 방법은 집안의 어른이 직접 써서 대문에 붙이거나 절에서 얻어오기도 한다. 붙이는 장소는 대문이나 집안 기둥이다.


특히 붙이는 시간은 입춘 당일 오전 7시 3분에 붙여야 효험이 있다고 전해져온다. 또 입춘이 지나도 떼어내지 않고 그대로 두었다가 다음해 그 위에 새로운 입춘첩을 붙이면 된다.

56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2월 26일 [월]

[출석부]
롯데리아	치킨풀팩 포스틱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치킨풀팩 롯데리아 치킨풀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