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신안군 김 양식장서 유독가스 흡입 응급환자 3명 긴급 이송

국제뉴스 | 2023.12.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신안군 김 양식장서 유독가스 흡입 응급환자 3명 긴급 이송
사진/목포해경

(목포=국제뉴스) 김민성 기자 = 김 양식 작업 중이던 노동자 3명이 유독가스를 흡입해 해경에 의해 긴급 이송됐다.


목포해양경찰서는 지난 7일 오전 7시 19분께 신고 접수 후 신안군 압해읍 마산도 선착장에서 김 처리제 작업 중 의식을 잃고 쓰러진 응급환자 3명을 연안구조정을 이용해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를 실시하며 육지로 이송, 119 구급대에 환자와 보호자를 인계했다.


응급환자 A씨(50대, 여)와 B씨(30대, 남) 등 3명은 목포 소재 대형병원에서 치료를 받고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현장에서 채취한 김 처리제 시료를 8일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성분을 의뢰하는 한편,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9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