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이르면 25일 재도전" 누리호 발사 3시간 앞두고 3차 일정 연기

시사매거진 | 2023.05.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누리호(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누리호(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시사매거진] 한국형발사체 누리호 발사가 예정 시간?3시간을 앞두고 연기됐다.


통신 이상을 빠르게 해결한 뒤 이르면 25일 누리호 발사 재도전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오태석 1차관은 24일?브리핑을 통해 "저온 헬륨 공급 밸브 제어 과정에서 발사 제어 컴퓨터와 발사대 설비 제어 컴퓨터 간 통신 이상이 발생해 발사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오 차관은 "밸브 자체는 문제가 없어 수동 작동이 가능하지만, 과정 자체가 발사자동운용(PLO)에 의해 중단될 우려가 있어 취소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발사체 자체 문제는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누리호는 전날 발사대에 이송된 후 전원을 공급받고 점검을 받을 당시만 해도 문제가 발견되지 않았다.


해당?문제는 지난 1·2차 발사 때도 발생하지 않았고, 이번 3차 발사 준비 리허설 당시에도 나타나지 않았다.


이에 따라 과기부와 항우연은 이날 시스템 문제 파악에 나설 예정이다.


항우연 고정환 한국형발사체고도화사업단장은 "이번에 발생한 문제는 발사체 내부 하드웨어적 문제가 아닌 지상장비(통신) 쪽 문제이다"며 "현재 기립된 상태의 누리호를 발사대에서 분리해 문제를 해결하진 않아도 될 것으로 파악 중이다"고 설명했습니다.


점검 결과에 따라 즉각적인 기술적 문제가 해결되면 25일 오전 발사관리위원회를 열고 발사 가능 여부 재검토에 돌입한다.


발사 시간은 이날 발사가 예정됐던 오후 6시 24분과 동일하다.


누리호 3차 발사 예비일은 오는 25일부터 31일까지다.


발사체 자체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는 만큼 항우연은 오는 25일 오후 6시 24분 발사를 재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3 0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6월 7일 [수]

[출석부]
황금올리브속안심+콜라1.25L 빽다방 소세지빵
[포인트 경품]
황금올리브속안심+콜라1.25L 황금올리브속안심+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