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검찰, 종편 재승인 점수 조작 의혹 방통위 압수수색

더팩트 | 2022.09.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감사원 이첩 사건

종편 재승인 점수 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방송통신위원회를 압수수색하며 강제 수사에 나섰다. /이새롬 기자
종편 재승인 점수 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방송통신위원회를 압수수색하며 강제 수사에 나섰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종합편성채널 재승인 점수 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방송통신위원회를 압수수색하며 강제 수사에 나섰다.


2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북부지검 형사5부(박경섭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감사원 이첩 사건과 관련해 방송통신위원회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2020년 종편 재승인 심사에서 TV조선은 총점 653.39점으로 기준을 넘었지만, 공정성 항목에서 104.15점으로 기준점 105점에 미달했다. 이에 따라 조건부 재승인을 받았다.


최근 감사원은 방통위 감사 과정에서 방통위 직원 컴퓨터를 포렌식한 결과 일부 심사위원들이 평가 점수를 제출한 뒤 이후 고의로 감점한 정황을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사원에게 자료를 넘겨받은 대검찰청은 사건을 서울북부지검에 보냈다.


bell@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6일 [목]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